LG화학, 암모니아 기반 청정수소 생산·활용 업무협약 체결

출처: LG화학 (코스피: 051910)
2022-09-05 14:48
왼쪽부터 남해화학 박영준 상무, 두산에너빌리티 박인원 부사장, 삼성물산 상사부문 김응선 부사장, LG화학 허성우 부사장이 업무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9월 05일 -- LG화학은 5일 삼성물산 잠실 사옥에서 남해화학, 두산에너빌리티, 삼성물산과 함께 암모니아 기반 청정수소 생산 및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수소 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하기 위해 △해외에서 생산한 청정수소를 암모니아 형태로 운반해 △청정수소로 변환한 후 △화석연료를 대체하는 연료로 활용하는 등 4사 공동으로 청정수소의 해외 생산부터 국내 도입·활용에 이르는 수소 산업 밸류체인 개발 전반의 협력 목적으로 체결됐다.

4사는 암모니아 기반 청정수소 사업 분야에 대한 사업성 검토를 자세히 진행해, 그 결과에 따라 추후 사업 방향을 구체화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으로 청정수소 상용화가 본격화되면 LG화학은 청정수소를 전남 여수공장으로 도입해 나프타(Naphtha)를 고온에서 분해해 에틸렌 등의 기초유분을 생산하는 NCC (나프타크래킹센터) 공장의 연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청정수소는 연소될 시 별도의 이산화탄소 배출이 없기 때문에 석유화학 연료로 사용될 경우 기존 대비 탄소배출 감소 효과를 크게 거둘 수 있다.

이와 함께 LG화학은 암모니아를 수소로 변환할 때 필요한 촉매 개발 등 청정수소의 도입, 활용 전 과정 실증화를 위한 다양한 방안에 협력할 계획이다.

남해화학은 암모니아의 운송·변환·활용을 위해 암모니아 저장 탱크 등 공급 인프라를 제공하며 최적의 암모니아 공급망 구축에 협력한다.

두산에너빌리티는 암모니아를 분해해 청정수소를 생산하는 기술을 확보하고, 발전사업 역량을 바탕으로 터빈 연계 등 청정수소 생산 관련 효율적인 플랜트 구축을 위해 노력한다.

삼성물산은 기존의 에너지 자원 트레이딩 및 신재생에너지 사업 역량을 바탕으로 해외 청정수소의 국내 도입 및 활용에 이르는 전반적인 사업 모델을 개발하는 역할을 맡는다.
웹사이트: http://www.lgchem.com
언론연락처: LG화학   커뮤니케이션팀   손준일 책임   02-3773-3155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LG화학, 암모니아 기반 청정수소 생산·활용 업무협약 체결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