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인포시즈, 한국형 데이터 센터 '통합 컨트롤&모니터링 시스템' 선보여

4개의 에코스트럭처 솔루션서 살피는 데이터 센터 전력·PUE·랙 공간 등 각각 정보를 하나의 대시보드로 확인
출처: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2022-07-11 14:31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가 인포시즈와 한국형 데이터 센터 통합 컨트롤&모니터링 시스템 선보인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7월 11일 -- 에너지 관리·자동화 분야의 디지털 혁신을 선도하는 글로벌 기업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한국지사 대표 김경록)가 IT 기업 인포시즈(대표 탁정수)와 한국 시장에 특화한 중앙 통합 컨트롤&모니터링 시스템을 선보인다.

데이터 센터 인프라 관리 시스템(Data Center Infrastructure Management, 이하 DCIM) 솔루션은 데이터 센터와 IT 현장의 정보를 통합해 고객에게 시설의 인프라 전력, 에너지 비용, PUE 수치, 랙 공간, 자산 관리 등의 정보를 제공하는 중요한 역할을 한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가 선보이는 중앙 통합 컨트롤&모니터링 시스템은 한국 지사에서 최초로 선보이는 데이터 센터 시스템 종합 대시보드로,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의 기술 파트너사인 인포시즈와 공동 개발했다. 이 시스템은 분리된 슈나이더 일렉트릭 에코스트럭처 IT엑스퍼트, 어드바이저 등 4개 시스템을 하나의 모니터로 통합했다.

데이터 센터에 접목된 △UPS △Rack 등 설비 환경 △탄소 배출 현황 △에너지 사용 지수 등의 수치를 그래프 등으로 시각화해 가시성을 높여 고객들은 시스템별로 나타난 그래프와 수치를 바탕으로 장비, 시설 간 관계를 설정하고, 그래프 알고리즘 기반 분석을 통해서 기존에 무심코 지나친 업무 관리 포인트나 모니터링 요소 등을 발견할 수 있다. 또 각 고객에게 맞춤화한 대시보드를 제작할 수 있다.

클라우드 기반의 슈나이더 일렉트릭 DCIM 시스템은 모바일에서도 실시간으로 데이터 센터를 모니터링하고, 일정 수치를 넘어갔을 경우 단계별 알림 설정이 가능해 문제 발생 시 즉각적으로 대처할 수 있다. 아울러 슈나이더 일렉트릭 전문가의 24시간 모니터링 서비스도 제공한다.

이 밖에도 ETL 프로그램을 기반으로 데이터 센터 다른 업체 시스템 및 단말까지도 통합해 손쉽게 연동할 수 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시큐어 파워 사업부 최성환 본부장은 ”국내 환경에 맞춘 모니터링 시스템을 원하는 고객들의 요청 사항을 반영해 한국 소비자를 위한 모니터링 시스템을 출시했다. 기존에 여러 가지 시스템을 통해 통합된 정보를 확인하기 어려웠다는 고객들의 요청 사항을 반영해 한국 소비자를 위한 모니터링 시스템을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의 의견을 수렴해 비즈니스 환경에 맞춘 제품 개발을 위해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개요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목적은 모든 사람이 우리의 에너지와 자원을 최대한 활용하도록 도와 모두의 발전과 지속 가능성을 연결하는 것이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이것을 ‘Life Is On’이라고 부른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임무는 디지털 파트너로서 지속 가능성과 효율성을 향상하는 것이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세계 최고의 프로세스와 에너지 기술을 통합하고 제품, 제어, 소프트웨어 및 서비스를 클라우드와 연결해 전체 라이프 사이클에 걸쳐 통합된 기업 관리를 가능하게 함으로써 주택, 건물, 데이터 센터, 인프라 및 산업을 위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주도한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글로벌 기업 가운데 가장 높은 수준의 현지화를 실현한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공동의 의미 있는 목적과 포용성, 강력한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개방형 표준과 파트너십 생태계를 강력히 지지한다.
언론연락처: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홍보대행   더스프링컴퍼니   권지혜 과장   02-796-109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인포시즈, 한국형 데이터 센터 ‘통합 컨트롤&모니터링 시스템’ 선보여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