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조건부 자본증권 모바일 매매시스템 오픈

출처: 신한금융투자
2022-05-10 13:23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5월 10일 -- 신한금융투자(대표이사 이영창·김상태)가 금융지주 또는 은행 발행 조건부 자본증권을 모바일로 매수할 수 있는 시스템을 오픈했다고 10일 밝혔다.

이에 고객들은 지점에 방문할 필요 없이 신한금융투자 MTS 신한알파를 통해 조건부 자본증권을 쉽고 편리하게 매수할 수 있다.

조건부 자본증권은 주식과 채권의 중간적 성격을 가지고 있어 금융당국이 회계상 자본으로 인정하는 채권으로 금융기관이 자기자본을 확충하기 위해 발행한다. 이자를 받을 수 있다는 채권의 성격과 만기가 없고, 특정 사유 발생 시 이자 지급 의무가 사라지거나 발행사가 부실 금융기관으로 지정되면 해당 채권이 상각된다는 조건을 가지고 있다. 투자자는 일반 채권보다 리스크를 감수하는 대신 더 나은 수익률을 기대할 수 있는 채권이다.

신한금융투자가 판매하는 조건부 자본증권은 국내 주요 금융지주 및 은행이 발행한 5년 또는 그 이상의 콜 옵션이 부여된 채권으로 만기가 없는 영구채로 발행됐으나 발행사가 옵션을 행사하면 중도 상환되는 특성이 있다. 금리는 발행사 신용도 및 1차 콜 옵션 행사까지의 남은 기간에 따라 다르다.

해당 조건부 자본증권을 매수하려면, 신한금융투자 모바일 앱 ‘신한알파’에 접속해 ‘상품’ 탭에서 ‘채권/RP’ - ‘조건부자본증권 매수’를 클릭해 종목을 확인하고 매수할 수 있다. 매매 시간은 영업일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 반까지다. 금융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 강화로 인해 숙려제도 대상 고객은 매수 신청을 하더라도 숙려 및 확정 기간이 지나야 실제 매수 체결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신한금융투자 고객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김기동 FICC 영업본부장은 “최근 기준금리 및 시중금리의 가파른 상승으로 조건부 자본증권의 발행금리도 4%대까지 상승, 인기를 끌고 있다”며 “실제로 2월 우리금융지주, 3월 농협금융지주, 4월 농협은행이 발행한 조건부 자본증권의 고객 수요가 꾸준하며 5월 KB금융지주 조건부 자본증권 발행도 예정돼 있어 다양한 조건부 자본증권을 비대면으로 매수할 수 있도록 해당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말했다.

위 상품은 원금 비보장 상품으로, 투자자산의 가격 변동에 따라 원금 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제시된 수익률은 세전 연간 약정수익률이다.
언론연락처: 신한금융투자   홍보실   조주익 과장   02-3772-3233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같은 분야 보도자료 보기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신한금융투자, 조건부 자본증권 모바일 매매시스템 오픈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