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우앤서베이, '한국인 정치 성향에 따른 세계관' 설문 결과 발표

정치 성향 중도가 과반수, 여자가 남자보다 중도 성향 10%p가량 높아
'인류 역사를 움직이는 힘'에서 '진보'와 '보수' 간 차이 큰 요인… 진보는 '민초들의 응집된 힘'(진보 36.4 % > 보수 24.3%), 보수는 '극소수 지도자들의 용기와 결단'(진보 13.7% < 보수 21.3%)
생명의 탄생, 사후 세계, 개인 성공을 결정짓는 요인 등에 관해서는 차이 없어
응답자 과반수가 사후 영혼의 세계 존재와 우연에 의한 생명의 탄생 믿어
개인의 성공을 결정짓는 가장 중요한 요소(모든 정치 성향 순위 동일)로는 개인의 결단과 노력 (46.7%) > 환경적 요인 (24.9%) > 타고난 운명 (14.6%)> 타고난 능력 (13.7%)
출처: 엘림넷
2022-04-26 09:30
나우앤서베이 ‘한국인 정치 성향에 따른 세계관’ 설문 조사 영상
엘림넷 나우앤서베이가 ‘정치 성향에 따른 세계관’을 주제로 진행한 패널 설문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4월 26일 -- 엘림넷 온라인 설문 플랫폼 나우앤서베이는 사회 갈등을 완화하고, 통합과 안정을 이룰 해답을 찾는 노력의 하나로 ‘한국인 정치 성향에 따른 세계관’이라는 주제의 설문 조사를 실시해 26일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는 전 국민 패널 1100명을 대상으로 올 4월 4일부터 11일까지 일주일간 진행됐다.

우리 사회는 정치 이념 갈등이 매우 심한 편으로 보인다. 2021년 전국경제인연합회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30개국을 대상으로 조사한 발표에 따르면 한국의 갈등 지수는 멕시코, 이스라엘에 이어 3위를 기록했다.
엘림넷 나우앤서베이가 ‘정치 성향에 따른 세계관’을 주제로 진행한 패널 설문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과거 어느 때보다 뜨거웠던 대통령 선거가 끝났지만, 이념에 따라 갈라진 갈등은 좀처럼 완화될 조짐이 보이지 않는 것 같다. 정치, 경제, 사회, 문화 등 거의 모든 영역에서 어떤 이슈가 생길 때마다 진영 논리가 작동해 과도한 대립과 갈등이 재현되는 것처럼 보인다. 과연 한국인은 정치 성향에 따라 세계관에 차이가 있는 것일까.
엘림넷 나우앤서베이가 ‘정치 성향에 따른 세계관’을 주제로 진행한 패널 설문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나우앤서베이 조사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들이 가장 많이 선택한 정치 성향은 ‘중도(상관없음, 잘 모르겠음)(50.7%)’였다. 이어 ‘진보(큰 정부, 정부 개입, 평등, 분배, 집단, 변화 중시)(25%)’, ‘보수(작은 정부, 시장 경쟁, 자유, 성장, 개인, 안정 중시)(24.3%)’ 순으로 나타났다.

‘정치 성향’ 관련 질문의 응답을 성별에 따라 교차 분석한 결과, 정치 성향 가운데 과반수를 차지한 중도의 경우 ‘여성(56.9%)’의 비율이 ‘남성(45.7%)’보다 11.2%p 더 높았다.

‘인류 역사를 움직이는 원동력은 무엇이라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은 ‘우연한 사건과 자연법칙(39.4%)’이 가장 많은 응답을 차지했고, 이어 ‘절대다수 민초들의 응집된 힘(28.9%)’, ‘신의 섭리(16.6%)’, ‘극소수 지도자들의 용기와 결단(15.1%)’의 순으로 나타났다.

이 질문에 대한 응답을 정치 성향에 따라 교차 분석한 결과는 아래와 같다.

먼저 인류 역사를 움직이는 원동력 관련 질문의 응답을 정치 성향에 따라 교차 분석한 결과 진보, 보수 간 차이가 두드러진 요인은 ‘절대다수 민초들의 응집된 힘’과 ‘극소수 지도자들의 용기와 결단’이었다. 진보는 ‘민초들의 응집된 힘’에 보수보다 더 큰 비중(12.1%p 차이)을 둔 반면, 보수는 ‘극소수 지도자의 용기와 결단’에 진보보다 더 큰 비중(8.6%p 차이)을 두는 것으로 나타났다.

‘개인의 성공을 결정짓는 가장 중요한 요인은’이라는 질문에는 ‘결단과 노력(46.7%)’이 가장 많이 선택됐으며, 다음으로 ‘환경적 요인(25.0%)’, ‘타고난 운명(14.6%)’, ‘타고난 능력(13.7%)’이 뒤를 이었다.

개인의 성공을 결정짓는 가장 중요한 요인에 대한 응답을 정치 성향에 따라 교차 분석한 결과, 거의 모든 정치 성향에서 ‘결단과 노력’, ‘환경적 요인’, ‘타고난 운명’, ‘타고난 능력’ 순이 유지됐다.

‘당신은 사후 세계에 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는 과반수가 ‘영혼의 세계가 있다(54.8%)’고 응답했다. ‘육체의 죽음은 끝’이라고 응답한 사람은 전체 응답자의 45.2%였다. 사후 세계 관련 응답을 정치 성향에 따라 교차 분석한 결과, 정치 성향과 관계없이 ‘영혼의 세계가 있다’는 응답자가 과반수를 차지했다.

‘생명의 탄생’에 대해 질문한 결과는 ‘우연에 의해(61.4%)’를 선택한 응답자가 ‘신의 설계에 의해(38.6%)’를 선택한 응답자의 약 1.6배 정도로 나타났다. 이 질문의 응답을 정치 성향에 따라 교차 분석한 결과, 정치 성향과 관계없이 ‘우연에 의해’를 선택한 응답자가 ‘신의 설계에 의해’를 선택한 응답자보다 많았다.

설문 결과를 요약하면 생명의 탄생, 사후 세계, 개인의 성공을 결정짓는 요인 등 기본적 세계관과 관련해서는 정치적 성향에 따른 큰 차이를 발견할 수 없었다. 다만 인류 역사를 움직이는 원동력으로 진보는 민초들의 응집된 힘에 보수보다 더 큰 비중(12.1%p 차이)을 두지만, 보수는 극소수 지도자의 용기와 결단에 진보보다 더 큰 비중(8.6%p 차이)을 두고 있음을 발견할 수 있었다.

설문 응답자는 나우앤서베이 20대 이상 패널 회원 남자 604명·여자 496명 총 1100명으로, 95% 신뢰 수준에 표본 오차는 ±2.95%포인트다.

엘림넷 개요

엘림넷은 1996년 PSTN 인터넷 접속 서비스, 1997년 기업용 인터넷 전용 회선, 1999년 인터넷 데이터 센터를 개설해 국내 1세대 인터넷 전문 통신 회사로서 확고한 지위를 유지하고 있다. 이 밖에도 △인터넷 UTM 전용선, 정보 보안 클라우드(나우앤클라우드) 등의 서비스 △Checkpoint, Sophos, Vormetric 및 Vidyo 등의 보안 및 영상 협업 관련 글로벌 솔루션 유통 △화상 커뮤니케이션 플랫폼 나우앤나우 △셀프 설문 플랫폼 나우앤서베이 △모임 중개 플랫폼 굿모임 등의 온라인 오픈 플랫폼을 운영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elim.net
언론연락처: 엘림넷   나우앤서베이   이현석 책임연구원   02-3149-4960       신은해 선임연구원   02-3149-4961       강민선 선임연구원   02-3149-496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나우앤서베이, ‘한국인 정치 성향에 따른 세계관’ 설문 결과 발표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