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새로운 지역 화폐 플랫폼 '서울페이플러스' 앱 오픈

출처: 신한카드
2022-01-24 09:18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1월 24일 -- 신한카드(사장 임영진)는 새로운 지역 화폐 플랫폼인 ‘서울페이플러스’ 앱을 오픈한다고 24일 밝혔다.

이 앱을 통해 서울시 및 자치구가 발행하는 ‘서울사랑상품권’을 이날부터 구매 및 사용할 수 있고, 이와 관련한 다양한 부가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서울사랑상품권은 기존에는 현금으로만 구매할 수 있었지만, 신한 신용·체크카드로도 구매할 수 있게 됐다. 카드로 구매 시 신한pLay(이하 신한플레이) 앱을 설치하면 되고, 신용카드로는 월 100만원까지 구매할 수 있다. 아울러 1월 24일부터 26일까지 자치구별로 서울사랑상품권 판매를 시작하는 만큼 자치구별로 발행일정을 확인해 구매하면 된다.

서울페이플러스 앱은 안드로이드 플레이스토어 및 iOS 앱스토어에서 서울페이로 검색해 다운로드하면 되며, 만 14세 이상이면 가입할 수 있다.

신한카드는 서울페이플러스 오픈에 맞춰 앱 다운로드 및 상품권 카드 결제 고객 대상 이벤트도 진행한다.

1월 24일부터 2월 3일까지 서울페이플러스 앱을 다운받은 고객 중 1만 명을 추첨해 GS25 5000원 쿠폰을 제공한다. 또한 1월 24일부터 2월 28일까지 서울사랑상품권을 신한플레이로 구매한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LG오브제 냉장고·세탁기·스타일러(각 1명), LG오브제 청소기(5명), LG스탠바이미TV(5명),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모바일 쿠폰(1만 명), 1000마이신한포인트(4만 명) 등을 증정한다.

한편 서울사랑상품권은 기존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으며, 신한카드는 앞으로 서울 내 모든 신한카드 가맹점까지 사용처를 확대할 계획이다(단, 일부 업종 제외). 가맹점 신청은 신한카드 콜센터에 문의하면 되고, 4월부터는 서울페이플러스 앱을 통한 신청도 가능하게 된다.

상품권 결제 방법은 서울페이플러스 앱에서 서울페이플러스 가맹점 QR을 촬영하거나, QR을 생성해 가맹점에 제시하기만 하면 된다. 예를 들어 GS25 편의점에서 QR이나 바코드를 제시하면 가맹점 단말기로 해당 상품권을 스캔해 결제하는 방식이다.

가맹점은 서울페이플러스 앱을 설치하면 가맹점 매출을 손쉽게 확인할 수 있고 앱을 통해 거래 취소할 수 있다. 또한 직원 등록 기능을 통해 가맹점주 대신 직원이 서울사랑상품권을 결제하거나 취소할 수 있도록 했다. 기존에는 가맹점 매출 대금이 취소 대금보다 큰 경우에만 거래 취소가 가능했지만, 신한카드는 가맹점 편의를 위해 매출 대금 유무에 상관없이 매출 취소를 할 수 있도록 했다.

신한카드는 앞으로 서울시와의 협력을 통해 지속해서 플랫폼을 고도화하고 다양한 행정·관광·문화 서비스 등을 추가해 명실상부한 서울 시민의 플랫폼으로 만들 계획이며, 신한금융그룹의 비전인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을 서울 시민이 생활 속에서 체감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언론연락처: 신한카드   홍보팀   02-6950-8466       신한카드 콜센터   1544-7000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같은 분야 보도자료 보기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신한카드, 새로운 지역 화폐 플랫폼 ‘서울페이플러스’ 앱 오픈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