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N 필름 스쿨-제네시스, 공동 장학 프로그램 통해 차세대 영상 제작자 양성 협력

CNN 필름 스쿨, 멘토링 및 제작비 지원 등 제네시스와 차세대 영상 제작자 육성 위한 장기간 파트너십
비대면 시사회 통해 학생들이 직접 연출한 다큐멘터리 단독 상영회 갖고 패널 디스커션 등 진행
출처: CNN인터내셔널
2021-12-13 14:11
왼쪽부터 CNN 필름 스쿨 영화 장학 프로그램 장학생 뉴욕대 세르게이 하르토노(Serge Kharytonau), UC버클리 스카일러 글로버(Skyler Glover), 한국예술종합학교 정새별, 한국예술종합학교 정태회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2월 13일 -- CNN 필름 스쿨(CNN Film School)이 제네시스와 영상 제작자 육성을 위한 장학 프로그램을 올해로 세 번째 진행했다고 밝혔다.

CNN 필름 스쿨은 CNN 인터내셔널 커머셜(CNNIC)이 제네시스와 파트너십을 통해 올해 초 론칭한 새로운 에디토리얼 프로젝트로, 비주얼 스토리텔링의 매력을 알리고, 글로벌 차세대 영상 제작자를 양성하는 것이 목표다. CNN 필름 스쿨은 ‘오징어 게임’ 황동혁 감독과 유명 영화 감독 드니 빌뇌브(Denis Villeneuve) 등 다수의 업계 베테랑이 함께한 바 있다.

CNN 필름 스쿨 영화 장학 프로그램은 CNN 필름 스쿨의 전문적인 멘토링과 지도 아래 학생들이 단편 다큐멘터리를 직접 제작하도록 지원했다. ‘주목할 만한 이야기(Stories Worth Telling)’라는 주제로 제작된 네 편의 다큐멘터리는 더 나은 미래를 위한 청사진을 제시하고 아름다움, 정체성, 꿈과 희망 등 다양한 소재를 그리는 데 집중했다. CNN 임직원은 멘토로 참여해 기획 단계부터 촬영 전반에 걸쳐 학생들을 지도했다.

한편 CNN 필름 스쿨은 수개월에 걸쳐 진행된 제네시스 영화 장학 프로그램을 마무리하며 10일 특별 비대면 시사회를 진행했다. 시사회를 통해 한국과 미국에서 선발된 4명의 장학생들이 직접 연출한 작품을 공개하며, 프로젝트를 담당한 CNN 편집국 임직원 및 학생들을 중심으로 패널 토의를 진행했다.

엘리아나 리(Ellana Lee) CNN 인터내셔널 아시아 태평양 수석부사장 겸 매니징 에디터는 “CNN 필름 스쿨은 영상 콘텐츠 메이킹에 대한 기술을 소개하고, 학생들에게 영감을 주는 진정성 있는 프로그램”이라며 “이번 시사회에서 선보인 작품들은 평범한 일상 속에서 더 나은 세상을 만들고자 노력하는 실제 영웅들의 모습을 조명했다. 창의성을 발휘해 자신의 이야기를 영상 스토리로 구현한 제작 경험이 차세대 영상 제작자로서 여정에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롭 브래들리(Rob Bradley) CNN 인터내셔널 커머셜 선임부사장은 “CNN과 제네시스의 파트너십은 창의성과 문화라는 공통의 가치와 신념을 기반으로 한다. 2016년부터 다져온 파트너십으로 수백만 명의 시청자들에게 다양한 캠페인과 150여 개의 오리지널 스토리를 전달할 수 있었다. 올해 CNN 필름 스쿨의 론칭과 함께 더욱 견고해진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영상 제작 인재 육성을 위한 디지털 플랫폼을 제공하게 돼 기쁘다”고 밝혔다.

이번 장학 프로그램에 선발된 4명의 대학생 스카일러 글로버(Skyler Glover) (UC버클리), 세르게이 하르토노(Serge Kharytonau) (NYU), 정태회 (한국예술종합학교), 정새별 (한국예술종합학교)은 각자 단편 다큐멘터리 제작을 위한 1만5000달러(약 1770만원)의 장학금을 지원받았다. CNN 프로듀서인 댄 탐(Dan Tham), 비잔 호세이니(Bijan Hosseini), 미셸 코핸(Michelle Cohan) 및 샌디 틴(Sandy Thin) 감독이 학생들의 멘토링을 담당했으며, CNN 글로벌 피처팀의 아시아 태평양 지역 커미셔닝 에디터(Commissioning Editor)인 존 젠슨(Jon Jensen) 총괄이 프로그램 기획을 맡았다.

시사회로 선보인 네 개의 작품은 한국 수영장에서 발견한 우정과 이웃에 대한 이야기부터 스포츠를 통해 장벽을 허무는 샌프란시스코 남성, 부산에서 활약하고 있는 해녀들, 전 세계 패션 업계를 뒤흔들고 있는 뉴욕의 장애인 인플루언서 등 의외의 장소에서 만나볼 수 있는 다채로운 이야기들을 다큐멘터리에 각각 담았다. 해당 작품들은 CNN 필름 스쿨 공식 홈페이지에서 감상할 수 있다.

CNN Film School 개요

CNN 필름 스쿨(CNN Film School)은 영상 제작 기술에 대한 영상 및 기사로 구성된 디지털 시리즈다. 영화 및 방송 업계를 선도하는 주요 감독, 언론인, 기술자 등과 함께 뛰어난 스토리를 영상물로 창조하는 노하우에 대한 내용을 담았다. 유명 영상 제작자들과 마스터 클래스 영상 등이 포함된 이번 시리즈는 영상 제작의 매력과 전 세계 차세대 스토리텔러들에게 영감과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는 것이 목적이다.

Genesis 개요

제네시스는 우수한 성능과 디자인, 그리고 안전성과 혁신적인 제품 및 서비스를 제공하는 한국 최초의 럭셔리 자동차 브랜드이다. 2015년 브랜드 출범 이후, 대담하고 진보적이며, 한국적인 감성을 바탕으로 상품을 넘어 고객의 경험을 디자인해온 제네시스는 앞으로 지속 가능성을 고려하는 럭셔리 자동차 브랜드로 성장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제네시스는 이미 ‘역동적인 우아함’이라는 고유의 디자인 아이덴티티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G70, G80, G90의 세단 라인업과 GV70, GV80의 SUV 라인업을 구축했다. 나아가 2021년 G80 전동화 모델과 전용 전기차 GV60를 선보이며, 2030년까지 연료전지 EV와 배터리 EV를 중심으로 한 100% 전동화 라인업 구축, 2035년까지 전 밸류체인 탄소 중립 등의 목표를 선언하며 지속 가능성을 고려한 럭셔리 브랜드로 위상을 강화하고 있다. 현재 제네시스는 한국을 시작으로 북미, 유럽, 중국, 호주, 러시아, 중동 등 해외 주요 국가에 진출해 전 세계 고객과 교감하며, 그 영향력을 확대하고 있다. 제네시스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CNN International Commercial 개요

CNN International Commercial (CNNIC)은 CNN의 미국 이외 지역 자산에 대한 사업 운영을 맡고 있다. CNN International, CNN en Español, CNN Arabic, CNN Style, CNN Business 등이 이 사업부에 소속돼 세계 최고의 국제 뉴스 제공사를 위한 광고 판매, 스폰서십 파트너십, 커머셜 콘텐츠 개발, 콘텐츠 판매, 브랜드 라이선싱, 배급, OOH 영업, 비즈니스 개발, 마케팅 등을 담당하고 있다. CNNIC는 국제 광고 판매 분야의 리더로 인정받고 있으며, 산하 스튜디오인 ‘Create’에서 첨단 데이터 및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제작된, 다수의 수상 경력에 빛나는 커머셜 콘텐츠를 통해 세계 유명 브랜드들과 탄탄하고 장기적인 파트너십을 유지하고 있다. CNNIC의 콘텐츠 판매 및 라이센싱 사업부는 콘텐츠 공급 계약을 통한 CNN 브랜드 라이센싱은 물론 컨설팅 서비스도 제공하는 등 다양한 업무를 통해 1000여 개의 계열사와 협력 중이다. CNNIC는 런던, 홍콩, 마이애미에 있는 주요 허브 지사를 포함해 세계 전역에 사무실을 운영하고 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언론연락처: CNN 홍보대행   플레시먼힐러드   김소희 과장   02-2051-3416       차수민 대리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CNN 필름 스쿨-제네시스, 공동 장학 프로그램 통해 차세대 영상 제작자 양성 협력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