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라스 OLED, 삼성 특허 침해 소송서 승소

출처: Solas OLED Ltd.
2021-03-10 15:00
더블린--(Business Wire/뉴스와이어) 2021년 03월 10일 -- 솔라스 OLED가 다음과 같이 성명서를 발표했다.

OLED 특허관리 전문 아일랜드 회사인 솔라스 OLED(Solas OLED Ltd., 이하 ‘솔라스’)가 미국 텍사스 동부 지방법원 배심원단이 삼성의 솔라스 특허 침해를 인정하는 평결을 내렸다고 발표했다. 배심원단은 삼성디스플레이와 삼성전자, 삼성전자 미국법인(통칭 ‘삼성’)이 솔라스 특허 2건(미국 특허 번호 7,446,338/9,256,311)을 침해했다고 평결했다. 해당 특허는 OLED 디스플레이와 AMOLED가 제 기능을 발휘하려면 없어서는 안 될 기술이다. 삼성은 갤럭시 S와 갤럭시 노트 스마트폰의 OLED 디스플레이에 해당 특허를 무단으로 도용했고 지금도 도용하고 있다. 배심원단은 5일간 진행된 재판 끝에 삼성이 솔라스의 특허 2건을 침해했으며 배상금으로 6273만8543달러를 지급해야 한다고 판정했다. 한편 솔라스는 미 국제무역위원회(ITC)와 독일 뒤셀도르프 지방법원에도 삼성을 상대로 특허 침해 소송을 제기했다.

제랄드 페디안(Gerald Padian) 솔라스 공동설립자 겸 이사는 “오랫동안 삼성은 수십억달러를 들여 세계 최대 특허 포트폴리오를 구축하는 한편 타사의 특허 기술을 아무 대가 없이 가져와 사용하는 ‘이중 잣대’ 행보를 보여왔다. 여러분이 아무 대가 없이 갤럭시 스마트폰을 가지고 삼성 매장에서 나올 수 없는 것처럼 삼성은 솔라트의 자산을 아무 대가 없이 취할 수 없다. 다행스럽게도 텍사스 지방법원과 배심원단이 평등을 되찾아줬다. 우리는 솔라스를 경영하면서 특허를 훔치는 대기업들 때문에 좌절의 쓴맛을 봤다. 그 결과 우리는 특허를 인수할 때 리본으로 장식한 문서나 권리만 인수하는 것이 아니라 발명품을 만들기 위해 들인 피나는 노력 등 발명에 얽힌 스토리까지 인수하며 발명자의 발명 의도를 옹호할 책무를 진다. 소송대에 오른 특허 2건을 발명한 사람들의 노력과 창의력을 인정해 준 법원과 배심원단의 판단을 겸허히 받아들이며, 발명가들에게 기쁨을 선사해 준 그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 또 지금까지 노력과 헌신을 아끼지 않는 우리 직원들에게 자랑스럽다는 말을 전하며, 법률 자문을 맡은 러스 어거스트 앤 카밧(Russ August & Kabat)과 스미스 앤 힐(Smith & Hill)에게도 감사의 말을 전한다”고 말했다.

솔라스 OLED(Solas OLED Ltd.) 개요

2016년 아일랜드 더블린에 본사를 두고 설립된 솔라스는 OLED 기술 라이선싱 회사다. 솔라스 특허 포트폴리오는 OLED 구조, 디스플레이 설계와 아키텍처, 구동 회로의 주요 영역을 다루고 있으며, 가장 중요하고 포괄적인 OLED 특허 포트폴리오 중 하나이다.

자세한 정보는 웹사이트(www.solasoled.com) 참조.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210308005918/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언론연락처: 솔라스 OLED(Solas OLED Ltd.)   이퍼 E 버틀러(Aoife E Butler)   +353 (0) 1 691 7015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같은 분야 보도자료 보기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솔라스 OLED, 삼성 특허 침해 소송서 승소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