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SK텔레콤·KCB·GS리테일·홈쇼핑 등과 데이터사업 얼라이언스 추진

출처: 신한카드
2021-02-04 15:03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2월 04일 -- 신한카드가 통신·신용·유통 3대 산업 분야에 걸쳐 국내 최고의 데이터 기업과 함께한다.

국내 데이터사업을 선도하고 있는 신한카드(사장 임영진)가 이동통신 1위 사업자 SK텔레콤, 4400만명의 신용정보를 보유한 코리아크레딧뷰로(KCB) 그리고 국내 최고 수준의 유통 데이터를 보유한 GS리테일·홈쇼핑과 함께 데이터사업 얼라이언스(Alliance)를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아울러 신한카드는 기존 제휴관계인 △홈플러스 △다날·이니시스 PG사 △부동산114 등 다양한 산업군의 기업들이 데이터사업 얼라이언스에 참여하기로 뜻을 모았다.

신한카드는 향후 오픈형 얼라이언스를 지속 확대해 자동차·제조·패션·의료·교통·숙박 등의 데이터기업들과 데이터분석 전문기업·컨설팅 업체·시스템·솔루션 기업 등이 추가적으로 합류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궁극적으로는 민간영역의 모든 데이터를 수집·결합·분석·유통하는 ‘민간 데이터댐’ 구축을 지향한다고 밝혔다.

데이터 댐은 정부가 2020년 7월 14일 확정·발표한 정책인 ‘한국판 뉴딜’의 10대 대표과제 중 하나로, 데이터 수집·가공·거래·활용기반을 강화해 데이터 경제를 가속화하자는 의미다.

신한카드는 얼라이언스 참여기업과 소비·이동·신용·품목·온라인 등 다양한 가명정보 결합을 통해 대부분의 국민 소비활동이 분석될 것으로 기대하며 이러한 결합 데이터상품과 데이터 기반 정기구독 서비스를 통해 기업의 마케팅 전략·소비자 분석·미래시장 대응에 도움을 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정부주도 공공 데이터댐 및 금융데이터·한국데이터 거래소 등과도 긴밀히 협력함으로써 공공데이터와의 결합을 통한 공공정책 수립·개선 지원 사업도 추진할 예정이다.

신한카드는 한국 최고의 데이터 기업들이 데이터 얼라이언스에 참여하는 만큼 국내 데이터산업 발전에 큰 디딤돌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며 마이데이터 사업의 본인가 획득과 더불어 신한금융그룹의 네오(N.E.O, New Economic growth supporting Operations) 프로젝트와 연계, 데이터 경제 활성화를 위해 끊임없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언론연락처: 신한카드   기획홍보팀   02-6950-8468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같은 분야 보도자료 보기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신한카드, SK텔레콤·KCB·GS리테일·홈쇼핑 등과 데이터사업 얼라이언스 추진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