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30피자협동조합, 소상공인 지원사업으로 첫 TV 광고 송출

출처: 1830피자협동조합
2021-01-19 17:35
1830피자 광고 영상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1월 19일 -- 모피자 프랜차이즈 전 가맹점주들이 공정하고 수평적인 본사와 점주 간의 관계를 만들고자 2015년에 시작한 1830피자협동조합이 첫 TV 광고를 송출했다.

이번 광고는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주관한 ‘소상공인 협업 활성화 공동 판로(SB 광고) 지원 사업’을 통해 이뤄졌으며 지역 케이블 채널, 소상공인 방송채널, 온라인 홍보까지 약 두 달간 송출됐다. 이 사업은 광고 집행 여력이 없는 우수한 소상공인들의 판로를 넓히고 홍보를 돕기 위한 취지의 광고 지원사업으로 지금까지 1830협동조합을 비롯 곽두리쪽갈비협동조합, 싱그런협동조합, 풍기고려협동조합 등 다양한 유수의 협동조합이 어려운 대외환경 속에서도 상품을 알릴 수 있게 하는 데 크게 기여했다.

세부적으로 이 SB광고 지원사업은 자부담 10%를 포함한 약 550만원의 광고 제작비를 지원하고 여러 채널로의 송출을 돕는다. 1830피자협동조합 정상용 이사장은 “공정하고 맛있는 피자가게, 착한 피자라는 가진 이미지를 극대화하는 한편 ‘잘 먹고 잘 살자’라는 협동조합의 기업 슬로건을 많은 이에게 알리는 좋은 기회로 삼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또 “코로나19로 힘들었던 소상공인들에게 해당 활성화 지원사업이 한줄기 희망이 됐음은 분명하고 협력의 가치를 가진 협동조합들이 더욱 연대하고 협력해 이 위기를 함께 극복해나갔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1830협동조합은 2021년 현재, 총 다섯 명의 협동조합원이 다섯 매장의 가맹점주로 있다. 점주들이 본사 운영을 위한 각기 다른 역할을 담당하며 가맹점주의 성공이 프랜차이즈 본사의 성공으로 이어지는 상생의 가치를 만드는 대표적인 국내 피자협동조합으로 성장해나가고 있다.

1830피자협동조합 개요

수제 피자 전문점 ‘1830피자’는 1998년부터 피자 프랜차이즈 가맹점을 운영해 오던 업주들이 독립, 의기투합해 탄생한 피자 프랜차이즈로 20여년간 피자 노하우를 집대성해 2015년 론칭했다. 1830피자는 개성이 넘치는 피자 메뉴와 다양한 수제 소스로 품질을 강화해 고객에게 합리적 가격에 건강하고 좋은 품질의 피자를 제공하고 있다. 브랜드를 쉽게 신뢰하지 못하는 소비자들에게 소상공인 브랜드의 한계를 극복하면서 본사와 가맹점이 함께 성장하는 협동조합 방식의 대안 프랜차이즈를 제시한다.
언론연락처: 1830피자협동조합   경영지원팀   조혜진   1877-369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1830피자협동조합, 소상공인 지원사업으로 첫 TV 광고 송출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