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 건국유업과 산학협력 강화

식품안전건강연구소-건국유업 중앙연구소 오픈
생명과학부속동에 새단장, 전문 교수진과의 산학협력 강화
출처: 건국대학교
2020-09-24 14:43
왼쪽부터 서건호 대외협력처장, 송창선 산학협력단장, 정일민 대외부총장, 건국유업 박경철 사장, 이홍구 LINC+사업단장이 중앙연구소를 오픈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9월 24일 -- 건국대 KU식품안전연구소와 건국유업·건국햄 중앙연구소가 유기적인 산학협력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기존 충북 음성에 위치한 연구소를 교내 생명과학부속동으로 이전, 구축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오픈식에는 정일민 대외부총장, 송창선 산학협력단장, 서건호 대외협력처장, 이홍구 LINC+사업단장, 건국유업·건국햄 박경철 사장 및 연구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현판식을 진행했다.

KU식품안전연구소와 건국유업·건국햄은 이번 연구소 이전을 계기로 축산·수의·생명공학·의과대 등의 전문 교수진 및 연구진들과 한층 더 유기적인 산학협력 체계를 만들어 갈 계획이다. 특히 유제품·육가공·건강식품의 기능성에 관한 연구 및 품질개선·식품 안전성 등에 대한 과학적인 연구를 통해 차별화된 제품들을 개발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건국대 목장에서부터 고객에게 제품이 전달되는 전 단계를 통합적으로 관리·협력 가능한 전문가 집단(싱크탱크)도 구축할 계획이다.

KU식품안전연구소는 건국대의 강점인 의과학·수의학·축산학의 위상을 높이고 사람-동물-환경의 건강을 유기적인 관계로 바라보는 ‘원헬스’ 개념을 기반으로 인류건강 증진과 산업발전에 기여하고자 2012년에 설립됐다.

주요 관심 분야는 △유익 미생물을 활용한 건강기능 식품 및 사료 개발 △수의질병진단기술 개발 △반려동물 관련 연구 등이다. 최근에는 건국유업·건국햄과 산학협력을 통한 기술이전 및 컨설팅을 진행하고 있다. 국가연구과제 수주 및 150편 이상의 SCI 논문발표, 식품 안전 관련 대내외 학술 활동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언론연락처: 건국대학교   홍보실   홍주승   02-450-3131~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같은 분야 보도자료 보기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건국대, 건국유업과 산학협력 강화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