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RP대한은퇴자협회 "노인 일자리, 100~150만원 생계형 일자리 정책으로 바꿔야"

"이제 60년대생이 퇴직한다"
KARP대한은퇴자협회-UN경제사회이사회NGO, 6.16 노인일 자리정책 대안 제시 청와대 앞 회견
공적연금+민간주도생계형일자리로 100만원~150만원 노후소득
출처: 대한은퇴자협회
2020-06-15 15:00
이제 60년대생이 퇴직한다.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6월 15일 -- KARP대한은퇴자협회(UN경제사회이사회NGO, 대표 주명룡)는 현재의 정부 주도 노년 일자리 정책을 민간기업 연계로 전환시켜 공적연금과 생계형 일자리로 노후 월 소득 100만원에서 150만원 수준으로 노년층 삶의 질을 높여야 한다고 대안을 제시한다.

주명룡 대표는 “현재 국민연금은 비수급자가 55%로 10명 중 5.5명이 연금의 사각지대에 처해있다. 기초연금을 받지 못한다면 그 어떤 공적연금 혜택을 받지 못하고 있다”며 “노년 세대가 유일하게 기댈 수 있는 곳은 일을 통한 생활비를 보충해야 하나 나이로 인해 일자리는 희박하며 정부 제공 단기 일자리 기회를 얻어도 20만원대 수당은 생계유지에는 턱없이 부족하다”고 말했다.

KARP대한은퇴자협회는 16일(화) 오전 10시 청와대 앞에서 노년 일자리 정책의 양과 질에서 세대의 변화에 따른 변화를 촉구하는 ‘60년대생이 퇴직한다, 공적연금 + 민간주도형 일자리로 100만~150만원 생계형 일자리 정책제안 회견’을 갖는다.

6.16 회견은 소득주도성장위원회, 일자리위원회로 계속될 예정이다.

◇기자회견 진행순서

·제목 : 60년대생이 퇴직한다, 노년 일자리 100만~150만원 노후소득보장으로 바꿔야 한다!
·일시 및 장소: 2020년 6월 16일(수) 10시, 청와대 앞
·기자회견 사회: 조성국 위원
·기자회견 취지 발언: 주명룡 대표
·기자회견문 낭독: 김휘숙, 김상효, 이춘화, 정진용 위원
·일자리개혁촉구 구호: 참여회원
·폐회
·청와대 문서 전달

◇KARP대한은퇴자협회 100만원~150만원 노후소득보장 기자회견

일시 및 장소
2020 6.6(화) 오전 10시 청와대 앞
2020 6.6(화) 오전 10.50분 광화문정부청사 소득주도성장위원회 앞
2020 6.6(화) 오전 11.30 광화문(Kt본부) 일자리위원회 앞
웹사이트: http://www.karpkr.org
언론연락처: 대한은퇴자협회   양경숙   02-456-0308       문의   양영란, 김영애 간사   02-456-7850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같은 분야 보도자료 보기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KARP대한은퇴자협회 “노인 일자리, 100~150만원 생계형 일자리 정책으로 바꿔야”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