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원악기상가 전시공간 d/p, 'Defense' 전시회 개최

여성 예술가들의 시각에서 표현한 미술공간의 장벽
낙원악기상가 4층 전시공간 d/p에서 5월 2일까지 박보마∙장다해 작가 2인전 'Defense' 개최
'd/p 기획지원프로그램' 통해 선발된 유지원 큐레이터의 기획 전시
안전한 개별 관람 위한 방역 및 방문자 관리에 만전
출처: 낙원상가
2020-04-08 09:59
’Defense’ 전시회 포스터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4월 08일 -- 복합문화공간으로 거듭나고 있는 낙원악기상가 4층 전시공간 d/p에서 8일부터 ‘Defense’ 전시회가 열린다.

이번 전시는 낙원악기상가 신진 기획자 발굴 프로젝트에서 선발된 유지원 큐레이터의 기획전시로, 2020년 d/p의 첫 번째 전시다. 유지원 큐레이터는 동시대 여성 작가들이 변화된 시각 환경에 반응하고 미술 활동을 재편하는 방식에 주목해왔다.

‘Defense’ 전시는 미술공간의 물리적 벽이나 상징적 장벽에 대한 기획전으로 여성작가 장다해, 박보마의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주어진 공간을 적극적으로 활용한 페인팅과 특정 시점에서만 온전하게 보이는 석고 오브제로 정물을 구현한다. 장다해 작가는 ‘적극적 사용자’ 역할을 맡아 선과 면을 활용한 작품으로 전시 공간의 벽과 천장, 바닥의 균형을 재조정한다. 박보마 작가는 ‘가짜 대리석 테이블’, ‘가짜 돈’, ‘가짜 기둥’ 등 조형적 가치가 의심스러운 사물을 제시해 장다해 작가의 페인팅과 함께 기묘한 정물화 같은 장면을 연출한다. 두 작가에게 이번 전시에 대한 영감을 준 디지털 드로잉을 만나볼 수 있는 온라인 전시(https://bomaxdahae.cargo.site/)도 진행한다.

‘Defense’ 전시는 5월 2일까지 오후 1시부터 7시에 진행되며 입장료는 무료다. 전시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낙원악기상가 전시공간 d/p 홈페이지(www.dslashp.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우리들의 낙원상가는 젊은 예술가들을 응원하고,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안전하게 문화예술을 향유하고자 하는 고객들을 위해 고심 끝에 전시회를 진행하기로 했다며 다만 8일로 예정했던 오프닝 행사는 취소하고 안전한 개별 관람을 위해 방역 및 방명록 작성을 통해 방문자 관리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집에서 즐길 수 있는 취미생활로 악기연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낙원악기상가에서는 악기 입문자들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300여 매장에서 입문자를 위한 악기구매 가이드와 악기 강습, 관리 및 수리 방법 등을 배울 수 있으며 악기 시연도 가능하다. 이 외에도 서울시가 위탁 운영하는 낙원 생활문화지원센터가 2020년 4월 이후 개관을 준비 중이며 센터에서는 대중음악을 중심으로 한 역사갤러리와 악기 연습실, 녹음스튜디오, 강의실, 악기보관실, 악기를 수리하고 나누는 공유·공작센터 등을 운영할 예정이다.

낙원상가 개요

낙원악기상가는 대중음악은 물론이고 클래식 악기의 트렌드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곳이다. 세계 최대의 규모로, 300여개 업체가 영업 중이며, 1층부터 5층까지 총 300여개 악기 매장이 입점해 있다. 4층에는 합주실, 녹음실, 야외 무대인 멋진하늘 공연장도 갖추고 있으며, 3월부터 매주 다양한 공연을 할 계획이다.
웹사이트: http://enakwon.com
언론연락처: 낙원악기상가 홍보대행   신시아   김유진 AE   02-743-2794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같은 분야 보도자료 보기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낙원악기상가 전시공간 d/p, ‘Defense’ 전시회 개최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