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키항공, 유러피언투어 등 다양한 골프 행사 성공적으로 개최

2019년 터키항공오픈, 유러피언투어 사상 세 번째로 6명이 연장전 출전… 최종 우승은 타이렐 해튼에게 돌아가
터키항공은 터키항공오픈뿐 아니라 터키항공 월드골프컵 등 다양한 프로 및 아마추어 골프 지원
출처: 터키항공
2019-11-12 10:57
2019 터키항공오픈 우승자 타이렐 해튼(Tyrrell Hatton)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11월 12일 -- 터키 안탈리아 몽고메리 맥스로열골프장에서 열린 2019 터키항공오픈이 성공적으로 개최됐다.

프로 골프 사상 최초로 라이트를 켠 채 6명이 실력을 겨룬 플레이 오프 결과, 최종 우승은 영국의 타이렐 해튼(Tyrrell Hatton)에게 돌아갔다.

최종 연장전에는 해튼 외에 이후 호주 매티아스 슈왑(Matthias Schwab), 미국 커트 키타야마(Kurt Kitayama), 남아프리카공화국 에릭 반 루옌(Erik van Rooyen), 프랑스 벤자민 허버트(Benjamin Hebert), 프랑스 빅터 페레즈(Victor Perez) 총 5명의 선수가 참여했으며, 이들은 최종적으로 공동 2위를 차지했다.

일케르 아이즈(M. İlker Aycı) 터키항공 회장은 “터키항공을 대표해 올 해 터키항공오픈 우승자인 타이렐 해튼에게 다시 한 번 축하 인사를 전한다. 전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이곳 안탈리아의 골프 코스에서 연장전 끝에 우승자를 가리게 되어 이번 경기 결과가 더욱 빛을 발하는 것 같다. 전 세계 골프 토너먼트 가운데 가장 중요한 경기 중 하나가 된 터키항공 오픈은 매년 더욱 더 성장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터키항공은 이번 터키항공 오픈에서 ‘골프공의 여정’ 경기 역시 진행했다. 이는 모래로 만든 거대한 트랙을 따라 진행된 골프공 레이스로, 우승은 남아프리카공화국 저스틴 하딩(Justin Harding)이, 2위와 3위는 각각 일본의 타니하라 히데토(Tanihara Hideto)와 타이완의 반정쭝 (C.T. Pan)에게 돌아갔다.

앞서 6일 진행된 아마추어 시리즈인 터키항공 월드골프컵(TAWGC)에서는 일본의 토모히로 우에무라(Tomohiro Uemura)와 터키 아이젠 에르도안(Ayşen Erdoğan)의 추격을 재치고 미국의 루크 자오(Luke Zhao)가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터키항공은 골프를 통해 스포츠와 문화 분야 활성화에 힘쓰고 있으며, 특히 아마추어 시리즈인 터키항공 월드골프컵(TAWGC)부터 터키항공오픈(TA Open) 등 다양한 골프 대회를 지원하고 있다.

터키항공 개요

터키항공은 1933년에 설립된 4성급 항공사로 스타얼라이언스의 회원사이다. 총 346 대의 여객기 및 화물기를 보유하고, 전세계 126개 국, 316개의 도시로 운항하고 있다. 2017년 스카이트랙스에서, 2011-2016년 6년 연속 ‘유럽 최고의 항공사’, 9년 연속 ‘남유럽 최우수 항공사’를 수상하였고, 2010년 ‘세계 최우수 이코노미 케이터링 서비스’, 2013년, 2014년, 2016년, 2017년 ‘세계 최우수 비지니스 케이터링 서비스’, 2015년, 2017년 ‘최우수 비즈니스 클래스 라운지 다이닝’, ‘최우수 비즈니스 항공사 라운지’ 상을 수상했으며, 지난해에 이어 이번 년에도 ‘세계 최우수 비즈니스 클래스 다이닝 라운지‘와 ‘최우수 비즈니스 클래스 기내 케이터링’을 수상하였다.
언론연락처: 터키항공 홍보대행   웨버샌드윅 코리아   송지원 사원   02-6250-7027       터키항공 한국어 콜센터   02-6022-4270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터키항공, 유러피언투어 등 다양한 골프 행사 성공적으로 개최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