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여성인재 발굴 위한 창업·중소기업인 분야 대표자 간담회 개최

창업·중소기업 분야 여성인재 발굴 및 여성 대표성 제고 위해 머리 맞대
출처: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2019-07-15 13:21
양평원이 여성인재 발굴, 확충을 위한 창업·중소기업인 분야 대표자들과 간담회를 개최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7월 15일 -- 창업(스타트업) 및 중소기업 경영 현장에서 역량을 발휘하고 있는 여성인재 발굴 방안을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되었다. 여성가족부 산하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원장 나윤경, 이하 양평원)은 2019년 7월 15일(월) 한국프레스센터(서울 중구 소재)에서 창업·중소기업인 분야 대표자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중소기업 경영 및 기술기반 벤처기업·사회적기업 등의 창업에 여성들의 진출 및 활동이 활발해짐에 따라 해당 분야의 여성 대표성을 제고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공공부문 여성대표성 제고 계획(’18∼’22)’: ‘여성 사회참여 확대를 통한 성평등 실현’을 위해 공공부문 여성참여 목표치를 설정하고, 이를 달성하기 위한 실질적 이행 방안 마련·실행
※ 2022년까지 신산업 분야 여성인재 1만명 추가 발굴로 ‘4차 산업혁명’시대 적극 대응

2018년말 기준 정부의 ‘산업·자원·특허’ 분야 여성인재풀에는 총 6830명이 등재되어 있으나, 산업 및 중소벤처기업 관련 정부 위원회의 여성위원 비율 확대를 위해 관련 분야 여성인재 현황 파악 및 추가 발굴이 필요한 실정이다. 이에 유관기관·단체 및 커뮤니티의 대표자가 모여, 여성인재풀 내 여성 창업가 및 중소기업인 확충을 위한 상호 협력 방안과 여성인재풀의 활용 확대 방안을 모색했다.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이의준 상근부회장을 비롯하여, 한국여성발명협회 지현 부회장, 한국여성벤처협회 윤미옥 수석부회장, IT여성기업인협회 박유경 부회장, 스타트업 여성들의 일과 삶(페이스북 커뮤니티) 김지영 대표(운영자) 등 관련 분야 대표자들이 참석하여 여성인재 발굴·활용을 위한 체계적 실천방안을 함께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양평원은 창업 및 중소기업 경영 등 여성의 경제활동이 보다 활발해지면 사회 전 분야에서 여성의 의사결정력이 높아져 여성 대표성 제고로 이어질 수 있다며 이를 위한 관련 기관·단체 및 커뮤니티의 적극적인 동참과 연대가 필요하다고 바람을 밝혔다.

한편 양평원은 여성가족부 ‘여성인재풀 확충’ 사업 운영기관으로 실제 정책결정 과정에 여성의 참여가 확대될 수 있도록 공공·민간 등 사회 각 분야에서 능력과 전문성을 갖추고 활동하는 여성인재를 발굴한다. 또한 발굴된 여성인재가 조직 내 핵심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여성인재 아카데미’를 통해 다양한 특화교육 및 네트워크 구축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개요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은 여성발전기본법에 근거하여 양성평등 교육과 진흥의 국가적 책무를 수행하기 위해 2003년 설립된 여성가족부 산하 공공기관이다. 여성과 남성이 평등한 선진국을 목표로 양성평등 교육과 진흥을 위한 공무원 교육 및 일반인 대상의 전문강사 양성, 대국민 의식확산 사업에 힘쓰고 있다. 또한 국내외 유관기관과의 다양한 교류로 세계적 수준의 양성평등 교육진흥 전문기관으로서 자리매김하고 있다.
언론연락처: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경영본부 기획조정부   이영찬 선임   02-3156-6134       추가 문의   대외협력본부 여성인재부   02-3156-6160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여성인재 발굴 위한 창업·중소기업인 분야 대표자 간담회 개최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