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의료계 성평등 현황 분석·대책 마련을 위한 심포지엄' 개최

'의료계 성평등 현황 분석·대책 마련을 위한 심포지엄' 열려
"의료계 성평등, 어디까지 왔나?"
한국여자의사회와 공동 개최
출처: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2019-05-14 17:59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한국여자의사회 공동개최 심포지엄 포스터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5월 14일 -- 여성가족부 산하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원장 나윤경, 이하 양평원)과 한국여자의사회(회장 이향애)는 2019년 5월 24일(금) 대한의사협회 7층 회의실(서울시 용산구 소재)에서 의료계 성평등 현황 분석 및 대책 마련을 위한 심포지엄을 공동 개최한다.

최근 들어 의료계 여성 비율이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이며 의사 4명 중 1명이 여성(25.4%)으로 나타남에 따라(2017년 기준, 통계청), 의사 사회 내부에서도 성평등을 강조하는 목소리가 커져온 가운데 의료계 성평등 관련 현황 분석 및 향후 과제를 논의하고자 한국여자의사회와 양평원이 함께 의미있는 자리를 마련한 것이다.

나윤경 양평원장의 기조발제(주제 : 의료계 성평등, 어디까지 왔나?)를 시작으로 한국여자의사회가 2018년 11월부터 두 달 간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남녀의사 1,174명 대상)를 신현영 한양대 명지병원 교수가 발표하며, 설문조사 결과에 대한 노동법·젠더법 측면에서의 문제점 및 해석을 안서연 한국여성변호사회 이사의 발표로 소개한다.

이후 김나영 서울대학교 교수를 좌장으로 이건정 여성가족부 여성정책국장, 이철호 대한의사협회 대의원회 의장, 한희철 한국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협회 이사장, 이은숙 대한병원협회 이사, 이승우 대한전공의협의회 회장 등이 의료계 내 성평등 실태와 원인, 대책 마련을 중심으로 심도있는 토론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개요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은 여성발전기본법에 근거하여 양성평등 교육과 진흥의 국가적 책무를 수행하기 위해 2003년 설립된 여성가족부 산하 공공기관이다. 여성과 남성이 평등한 선진국을 목표로 양성평등 교육과 진흥을 위한 공무원 교육 및 일반인 대상의 전문강사 양성, 대국민 의식확산 사업에 힘쓰고 있다. 또한 국내외 유관기관과의 다양한 교류로 세계적 수준의 양성평등 교육진흥 전문기관으로서 자리매김하고 있다.
언론연락처: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경영본부 기획조정부   이영찬 선임   02-3156-6134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의료계 성평등 현황 분석·대책 마련을 위한 심포지엄’ 개최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