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크, 2019년 위생안전 급수용 펌프 출시 예정

출처: 두크
2019-02-01 09:00
두크 급수용펌프 JQ550M
화성--(뉴스와이어) 2019년 02월 01일 -- 펌프전문 제조업체 ‘두크’는 2019년 1분기 급수용 펌프인 자동 자흡식 펌프 ‘JPA1100M’과 인버터 자흡식 펌프 ‘JQ1100M’을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자동 자흡식 펌프인 JPA1100M은 압력 스위치(Switch) 펌프로 콤팩트하고 세련된 디자인으로 설치 및 운전 조작이 간편한 장점이 있으며, JQ1100M은 인버터 자흡식 펌프로 간편한 조작과 콤팩트한 디자인에 더불어 인버터 제어로 전력비 절감에 뛰어난 장점이 있다. 두 제품 모두 1.1kW 제품이다.

두 펌프 모두 현재 급수용으로 많이 쓰이고 있는 펌프들이 주물 기반으로 만들어진 상태에서 내부만 녹이 슬지 않게 코팅, 시간이 지남에 따라 코팅이 벗겨지면서 녹물이 발생할 수 있는 위험을 방지하기 위해 내·외부 모두 스테인리스로 제작했다.

두크는 수질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지면서 이미 출시한 스테인리스 제품에 대한 호응이 높아졌고, 조금 더 큰 용량을 찾는 소비자들의 요청에 따라 이번 제품을 출시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요즘 가뭄과 같은 기상 이변이 많은 가운데 소형 급수펌프 시장이 매년 많은 성장을 하고 있다. 특히 한국의 경우 지형 특성 때문에 상수도 보급이 잘 안되는 지역이 있어서 이들 지역에서는 자흡식 펌프를 급수용으로 많이 사용하고 있다. 그런데 소비자들이 위생에 대한 인식이 부족하여 급수용 펌프로 주물형 웨스코 타입의 펌프를 많이 사용하고 있어 소비자들의 위생안전에 위협이 되고 있다.

수도법에 따르면 수도용 급수 펌프는 필히 위생안전인증을 취득하도록 되어 있는데 소비자들이 위생안전 인증을 취득한 제품을 써야 한다는 인식을 못하고, 위생안전 인증을 취득하지 않은 주물 펌프를 급수용으로도 사용하고 있는 것이다. 주물 펌프를 급수용으로 사용하기 위해서는 도장을 해야 하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도장이 벗겨질 위험이 있기 때문에 주물 펌프를 급수용으로 사용하기 위해서는 주의가 필요하다. 따라서 도장이 되지 않은 주물 펌프를 급수용으로 사용하여서는 안되고, 도장이 되어 있더라도 시간이 오래되면 급수용으로 적합하지 않을 위험이 발생하게 된다.

두크는 이러한 위험을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하여 수도법에 따른 위생안전기준을 충족한 스테인리스 펌프를 개발했고, 인버터까지 부착해 소형 펌프지만 에너지 효율을 높이고 있다. 2018년에는 국내 최초로 스텐리스 자흡식 펌프를 개발해 처음 국내에 출시했고 자흡성능 개선 부분에서 국제특허 및 국내 특허를 취득한 바 있다.

두크는 물을 깨끗한 상태로 이송해야 한다는 신념에 기반을 두고 10년이 지나도 녹이 발생하지 않는 깨끗한 펌프를 공급하여 그동안 소비자들의 인식이 부족해 주물 펌프를 선택할 수밖에 없었던 시장에서 새로운 제품으로 시장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다. 두크는 이를 위해 스테인리스 자흡식 펌프가 있고, 압력 스위치 방식인 JPA550M, 인버터 부착 방식인 JQ550M 등 현장에 사용하기 편한 여러 형태의 제품을 이미 출시했다.

두크 개요

1996년 설립된 두크는 에너지절감형 전자제어펌프와 부스터 펌프 시스템, 산업용펌프, 생활용 펌프를 주 생산하는 펌프전문 제조업체다. 전자제어펌프의 핵심기술인 펌프전용 인버터와 제어 장치를 국산화해 국내 최초로 부스터 펌프 NEP인증, 조달 우수제품 인증을 획득했다. 2007년 경기도 화성에 3300평 규모의 공장을 신축해 대규모 펌프 생산라인을 구축했다.
언론연락처: 두크   경영전략본부   이호중 부장   031-831-1200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같은 분야 보도자료 보기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두크, 2019년 위생안전 급수용 펌프 출시 예정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