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드테크, ICT 융합형 스포츠 콤플렉스 시설 '악티바' 대만 설치

출처: 필드테크
2019-01-29 12:00
필드테크의 ICT 융합형 스포츠 콤플렉스 시설에서 축구경기가 진행되고 있다
수원--(뉴스와이어) 2019년 01월 29일 -- 스포츠 시설물 개발과 스포츠 인프라 조성전문기업으로 국내에서 약 20년 동안(십 수년간) 기술이 검증된 필드테크(대표 엄미정)가 ICT 융합 스포츠시설을 해외에 설치했다고 29일 밝혔다.

ICT 융합형 스포츠 콤플렉스 시설인 ‘악티바’는 제한된 공간 안에서 다양한 스포츠가 가능하며, 영상과 음향 등의 효과가 가미돼 사용자의 흥미를 더할 수 있다. 최근 대만의 4대 도시 중 하나인 타이난시 난펑춘(南風村) 쇼핑몰에서 처음으로 설치되었다.
필드테크의 ICT 융합형 스포츠 콤플렉스 시설에서 열린 3대3 농구경기에 참가한 이용객이 환호를 하고 있다
시설을 사용할 시 터치형 키오스크에서 경기 종목을 선택하면 해당 종목의 라인이 바닥에 표시가 된다. 경기가 진행되는 동안 영상이 스크린과 경기장 바닥에 구현되고, 영상에 맞춘 음향이 자동으로 재생된다. 경기 중에 득점할 시 팀에 맞추어 자동으로 스코어가 표시되며, 센서 반응을 통해 이벤트 영상을 각종 장치를 통해 연출한다.
필드테크의 ICT 융합형 스포츠 콤플렉스 시설은 축구 경기중 골이 들어가면 자동으로 인식되어 표기된다
시설에서 직접 체험한 현지 이용자들은 ‘영상과 음악 덕분에 기존 스포츠구장에 비해 나도 모르게 더 역동적인 경기를 하게 됐다’, ‘골이 들어갈 때 역동성이 느껴져 재미있게 경기할 수 있었다’ 등의 소감을 밝혔다.

이에 ICT 융합형 스포츠 콤플렉스 악티바 오픈을 기념해 난펑춘 쇼핑몰에서 이벤트가 진행 중이다. 26일에는 대만축구협회가 주관하는 축구 이벤트 경기가 치러졌으며, 31일부터 2월 1일까지는 YMCA와 대만농구협회가 공동 주관하는 3대3 농구경기 이벤트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벤트 외에도 대만 현지 축구협회와 농구협회가 해당 시설의 대만 내 추가 보급 및 대회 유치에 대한 논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필드테크 엄미정 대표는 “최근 국내는 미세먼지로 인하여 야외활동이 제한적이며 많은 이들이 외부 스포츠 활동을 꺼리는 추세”라며 “땅이 좁은 국내에서도 ICT 융합형 스포츠 콤플렉스가 도입되면 주목받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필드테크가 개발한 악티바는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의 ‘2018년 ICT융합스포츠콘텐츠 개발지원사업’을 통해 제작되었으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방송통신 발전기금을 지원받아 주목받았다.

대만 현지 축구협회와 농구협회에서 해당 시설의 대만 내 추가 보급 및 대회 유치에 대한 논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필드테크 엄미정 대표는 “최근 국내 미세먼지로 인해 실내에서 즐길 수 있는 스포츠 공간에 대한 수요는 더 커질 것으로 예상한다”며 “쇼핑몰, 백화점 매장 등에서 흥미를 자극하는 ICT 융합형 스포츠 콤플렉스를 통해 고객 확보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며, 공공의 체육시설도 한 공간에서 다양한 종목의 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필드테크 개요

필드테크는 2003년 2월 3일 설립된 친환경인조잔디, 플라스틱 바닥제 제조 및 시공업체이며 경북 경산에 공장과 연구소에서 매년 기술개발비에 매출의 상당액을 투자하여 자연 친화적인 체육 인프라 구축에 앞장서고 있으며, 공공 체육시설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2018년 12월 19일 계열사인 SCG스포츠아카데미가 사회공헌대상 일자리창출 ‘여가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언론연락처: 필드테크   관리부   강수한   031-719-8848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필드테크, ICT 융합형 스포츠 콤플렉스 시설 ‘악티바’ 대만 설치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