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매나눔재단, 청년 예비 사회적기업가 지원 'SEED SCHOOL for Challenger' 데모데이 개최

6개월간 10개 참가팀에 초기 사업화 단계 지원
우수팀 5팀 선발하여 총 2400만원 상금 전달
출처: 열매나눔재단
2018-11-09 11:00
2018년 기아차X그린카 Seed School for Challenger
기아차 기업전략실장 이종근 전무(좌)과 대상을 수상한 운동장 팀 강명지 대표(우)
서울--(뉴스와이어) 2018년 11월 09일 -- 열매나눔재단(대표이사 이장호)은 11월 8일(목) 서울 역삼동 마루180에서 청년 예비 사회적기업가의 창업 아이디어가 현실화될 수 있도록 돕는 ‘2018 기아차X그린카 SEED SCHOOL for Challenger’ 사업의 데모데이를 개최했다.

‘SEED SCHOOL for Challenger’는 열매나눔재단이 기아자동차, 그린카와 함께 진행한 사업으로, 5월 사회문제를 비즈니스를 통해 해결하고자 하는 청년 예비 사회적기업가 10개 팀을 선발하여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 및 전문 멘토링 등 초기 사업화 단계를 지원했다.
SEED SCHOOL for Challenger 10개 참가 팀과 열매나눔재단, 기아차, 그린카 및 유관기관 담당자들
이번 데모데이는 지난 6개월간의 프로그램 참여도를 기본으로 각 팀의 발표를 평가하여 우수팀을 시상하는 자리로 5팀에 총 2400만원의 상금이 전달되었다.

이날 행사에는 열매나눔재단, 기아자동차, 그린카 관계자뿐 아니라 외부 유관기관, 사회적경제 및 소셜벤처에 관심있는 예비 창업자들을 포함해 약 100여명이 참여했다.

팀별 발표 후 기아차 기업전략실장 이종근 전무는 “그동안 배운 것을 잊지 말고 사업을 발전시켜, 세상에 많은 사회적 가치를 전파하고 경제적으로도 번창하길 바란다”고 참가팀을 격려했다.

우수팀은 심사위원뿐 아니라 청중의 평가를 반영해 선발되었으며 대상 1팀은 1천만원, 최우수상 1팀은 5백만원, 우수상 3팀은 각 3백만원의 상금을 지원받았다. 장애인의 스포츠 정보 접근성 문제를 해결하고자 하는 소셜미션으로 대상을 차지한 ’운동장’ 팀 강명지 대표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많은 지원을 받은 만큼 앞으로도 포기하지 않고 사회혁신을 만들어 나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이날 데모데이에서는 ‘SEED SCHOOL for Challenger’ 2기 사업 설명도 함께 진행하여 더욱 관심이 집중되었다. 2기 역시 총 10개팀을 선발하며, 비즈니스 모델을 수립할 수 있는 인큐베이팅 프로그램과 담임 멘토링은 물론, 시제품 제작을 위한 자금도 추가 지원하여 창업팀에 필요한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2기는 11월 1일(목)부터 11월 30일(금)까지 모집하며, 열매나눔재단 홈페이지에서 지원서를 내려받아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열매나눔재단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열매나눔재단 개요

사회복지법인 열매나눔재단은 2007년 설립되어 저소득 취약계층과 북한이탈주민의 자립·자활을 돕고자 5개의 사회적기업을 직접 설립하고 410개의 개인창업가게와 86개의 사회적기업을 지원하고 있다. 사회적기업 육성과 마이크로크레딧 분야에 대한 전문성을 인정받아 2011년 대한민국 대통령 표창을 받은 바 있다.
언론연락처: 열매나눔재단   모금홍보팀   서나래 팀장   02-2038-8507       접수문의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열매나눔재단, 청년 예비 사회적기업가 지원 ‘SEED SCHOOL for Challenger’ 데모데이 개최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