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 국내 최초 시설공사 하자관리시스템 구축

출처: 조달청
2018-11-06 13:22
대전--(뉴스와이어) 2018년 11월 06일 -- 조달청이 공사 관리한 시설물의 점검 결과를 공종별·유형별로 분석한 하자사례 데이터베이스를 바탕으로 ‘시설공사 하자관리 시스템’을 구축하고 나라장터에 공개했다.

준공 시설물에서 하자가 발생되면 조달청 나라장터의 시스템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하자 내용을 확인하고 조치 방법을 검색하여 필요한 조치를 취할 수 있게 된다.

이번에 구축한 시스템은 시설공사 현장에서 반복적으로 발생되는 하자를 원인, 조치방법, 설계 및 시공 시 방지대책으로 구분하여 58개 공종·약 250개 사례에 대한 하자 데이터베이스를 마련해 공개했다.

우선 하자 발생 시 시스템에 접속하여 하자내용별 조치 요령을 숙지하여 쉽게 하자처리를 할 수 있고, 설계 또는 시공 시 사전에 하자 방지대책에 반영할 수 있다.

또한 현장의 하자 처리 내용도 시스템에 추가로 등록할 수 있어 민·관 양방향 소통이 가능한 시스템으로, 국정과제인 ‘열린 혁신 정부, 서비스하는 행정’을 구현했다.

2017년 통계청 발표에 따르면 연간 약 4700억원이 건설공사 하자처리 비용으로 투입되고 있지만 정부 차원의 시설공사 하자관리 시스템은 부재한 실정이었다.

이에 조달청은 국가기관 최초로 하자 종류를 코드화, 데이터베이스화하여 시스템을 구축함으로써 하자를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게 되어 연간 약 330억원의 예산절감이 예상된다.

강신면 시설사업국장은 “이번 시스템은 민·관 및 건설현장 어디에서나, 누구나 모바일을 통해 하자 정보를 열람 할 수 있어 시설공사의 품질관리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하자 정보를 민·관이 함께 공유하고 소통하면서 지속적으로 최신화해 나간다면, 하자처리 관련 예산을 절감하고 국내 건설기술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웹사이트: http://www.pps.go.kr
언론연락처: 조달청   공사관리과   신재욱   042-724-744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같은 분야 보도자료 보기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조달청, 국내 최초 시설공사 하자관리시스템 구축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