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한·네덜란드 협력 통한 모델농장 이레팜 개소식 개최

왼쪽부터 마크얀센 팬컴사 아시아 지역 담당자, 베니 반데르 펠스 와게닝겐 축산연구소 박사, 김영수 농협사료 사장, 루트 에머링크 주한 네덜란드대사관 대리대사, 정상태 농협경제지주 축산지원부장, 정윤용 농정원 국제처 처장, 농식품부 김성구 사무관, 이정대 이레농장 실장
세종--(뉴스와이어) 2018년 10월 30일 --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원장 박철수, 이하 농정원)이 농협경제지주(이하 농협), 네덜란드 와게닝겐연구소(이하 와게닝겐연구소)와 공동으로 양돈 생산성 개선을 위한 ‘모델농장 이레팜 개소식’을 30일 농협 안성교육원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행사에는 양돈농가를 비롯하여 각국의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모델농장 이레팜에 설치된 최신 시설과 적용 기술 소개하는 강의, 스마트팜 확산 방안과 관련한 토론으로 구성됐다.

모델농장 이레팜(농장주 이정대)은 경기도 양주에 위치한 육성사* 550평(1815㎡), 번식사** 858평(2831㎡) 규모의 신축 농장으로 환기 시스템, 자동으로 사료를 돼지에게 공급하는 자동급이시스템 등 네덜란드의 최신 설비와 선진 기술이 적용돼있다.

* 육성사: 새끼돼지가 젖을 뗀 후 도축될 때까지 머무는 사육 공간

** 번식사: 새끼돼지가 태어나서 젖 먹을 동안 머무르는 사육공간으로 모돈과 함께 거주

모델농장 이레팜의 개소는 2017년 3월에 ‘한국양돈생산성 개산사업’의 협약에 의해 설립된 것이며 이밖에 네덜란드 현지 교육, 양돈농가의 생산성 관련 정보 공유, 효과 측정 등이 꾸준하게 실시되고 있다.

향후 이레팜 축사에서 얻은 데이터와 국내 스마트팜 축사의 데이터를 비교하여 생산성 변화의 요인을 분석하고 한국 농장의 생산성을 개선할 계획이며 모델농장 이레팜은 국내 전문 인력 약성을 위한 교육의 장으로도 활용될 예정이다.

농정원의 정윤용 국제통상협력처장은 “2017년부터 4년간 진행 중인 한국 양돈생산성 개선 협력사업에 관심을 가져주시는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향후 양돈선진국과의 생산성 차이에 대한 요인분석과 이의 개선을 통한 우리 농가의 교육 등에 본 모델농장의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개요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약칭: 농정원)은 농식품 분야의 인재를 키워내는 교육, 농촌가치 및 우리 농산물의 소비를 촉진하는 홍보, 스마트팜 등 ICT기술을 농업 현장에 반영하는 정보화 사업, 귀농·귀촌과 국제통상·협력 업무를 담당하고 있는 준정부기관이다.
웹사이트: http://www.epis.or.kr
언론연락처: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성과확산실   윤지영 대리   044-861-8733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한·네덜란드 협력 통한 모델농장 이레팜 개소식 개최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