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부와 월향 합작법인 '서울의 맛:TOS' 설립

놀부, 월향 양사의 강점 통해 차별화된 프랜차이즈 모델 '파트너 매장' 모집 예정
놀부 안세진 대표 "신규 법인 통해 대표 외식기업으로 차별화되고 선도적인 행보 기대 돼"
월향 이여영 대표 "차별화된 접객 서비스 노하우 보유, '서울의 맛' 통해 새로운 맛의 경험 제공할 터"
출처: 놀부
2018-10-11 10:25
서울--(뉴스와이어) 2018년 10월 11일 -- 종합외식전문기업 (주)놀부(대표이사 안세진, 이하 놀부)가 전통주 전문점 월향(대표 이여영)과 함께 신규 합작법인 ‘서울의 맛 : TOS(Taste of Seoul, 이하 서울의 맛)’를 설립하고 새로운 한식 브랜드를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7월 놀부와 월향이 설립한 합작법인 ‘서울의 맛’은 현재 우리가 살아가고 있는 동시대의 서울의 맛을 보여줄 계획이다. 10월부터는 외식업계의 새로운 시너지 모델을 본격적으로 제시하고자 한다. 이에 ‘서울의 맛’은 양사의 강점을 기반으로 트렌디한 서울의 음식들을 브랜드화해서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그 첫 번째 프로젝트인 신규 브랜드는 10월 중 소개될 예정이며, 11월 정식 오픈에 들어간다.

업계에서는 국내 대표 외식 브랜드 놀부의 31년 노하우와 인프라가 월향의 창의적인 기획력과 차별화된 접객 서비스를 만나 큰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특히 최근 다양한 신규브랜드를 출시하며 고객층을 확장해 가고 있는 놀부의 새로운 시도는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월향 또한 신규 브랜드를 연이어 성공적으로 론칭하고 있어, 양사의 만남이 업계 협업의 혁신적인 모델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서울의 맛’이 10월 말 오픈할 첫 번째 브랜드는 북한 가정식 전문점으로 평소 국내에서 쉽게 만날 수 없었던 북한의 향토 음식을 소개할 예정이다. ‘서울의 맛’은 건강한 북한 가정식 요리를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하며,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시할 계획이다.

또한 ‘서울의 맛’은 브랜드 론칭과 동시에 이전에 없었던 파격적인 프랜차이즈 모델을 제안하며 파트너 매장(가맹점)을 모집에 나설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서울의 맛은 향후 해외 진출을 고려하고 있으며 한국의 대표적인 도시, 서울의 음식을 세계에 소개할 계획도 세우고 있다.

놀부의 안세진 대표는 “놀부는 이번 신규 합작법인을 통해 대표 외식기업으로서의 차별화되고 선도적인 모습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월향의 이여영 대표도 “월향과 놀부의 합작법인 ‘서울의 맛’을 통해 그 동안 어디에서도 찾아 볼 수 없었던 새로운 맛의 경험을 소비자들에게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놀부 개요

(주)놀부는 놀부부대찌개&철판구이, 놀부보쌈, 놀부옛날통닭, 공수간 등 전국 약 760여 개의 가맹점을 경영하고 있는 글로벌 종합외식전문기업이다. 1987년 신림동 소재 5평 점포 ‘놀부보쌈’이 모태가 된 놀부는, 한국 전통의 맛과 서비스에 대한 꾸준한 연구를 통해 1989년부터 프랜차이즈 사업을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체계적인 프랜차이즈 시스템과 한식 표준화 도입, 체계적인 경영환경 구축으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한식브랜드로 자리매김하게 되었고, 창업 31주년을 맞은 올해 우리 고유의 맛과 문화를 세계에 전파하는 글로벌 종합외식문화기업으로 도약하고 있다.

월향 개요

㈜월향은 ‘전통이 트렌드다!’라는 슬로건을 가지고 한식과 전통주를 바탕으로 성장한 외식업체이다. 2010년 월향 1호점, 2호점을 시작으로 국내 최대 규모의 막걸리 전문점으로 거듭났으며, 현재 서울과 경기 지역을 중심으로 한식(월향), 양식(문샤인, 루나틱, 버거문), 중식(문차이나), 한국식 회(조선횟집), 샤부샤부(문사부), BBQ(산방돼지), 케이터링, 도시락 등 다양한 영역을 다루고 있다. ‘우리의 것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함으로써, 전통을 전하고 소비자들을 만족시킨다’라는 경영이념을 바탕으로 단순한 외식업체를 넘어 종합 식품기업으로 성장을 꾀하고 있다.
언론연락처: 놀부 홍보대행   버슨-마스텔러 코리아   이명숙 이사   02-3782-6445       이경진 과장   02-3782-6436       김지현 사원   02-3782-6484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같은 분야 보도자료 보기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놀부와 월향 합작법인 ‘서울의 맛:TOS’ 설립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