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파크, 2018년 2분기 실적 발표

거래 총액 전년비 6.7% 증가한 9339억원, 매출액 7.9% 증가한 1138억원
비수기 불구 쇼핑 부문 흑자 등 힘입어, 전분기 대비 영업이익 흑자 전환
"하반기, 상반기 대비 양호한 실적 기대", "AI 등 고객 편의성 위한 투자 지속"
출처: 인터파크 (코스닥: 035080)
2018-08-08 16:31
서울--(뉴스와이어) 2018년 08월 08일 -- 인터파크(대표이사 이상규)는 8일 공정 공시를 통해 2018년 2분기 경영 실적을 발표했다.

인터파크의 2분기 거래 총액은 9339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6.7% 증가했고, 연결기준 매출은 1138억원(천만원 단위 반올림, 이하 同)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7.9% 증가하며 견조한 성장세를 나타냈다.

영업이익은 월드컵, 지방 선거와 같은 이벤트와 연휴 부재로 인해 해외 여행 성장세가 둔화되면서 전년 동기(17억원) 대비해서는 다소 감소했지만, 쇼핑 부문의 흑자 전환과 도서 부문의 수익성 개선 등을 통해 전 분기 대비 흑자 전환한 7억원을 기록했다.

성장 사업인 투어 부문은 단거리 노선 중심의 시장 성장으로 인해 평균 판가(ASP)가 하락했음에도, 항공권과 패키지 부문 송출객이 각각 8%, 13% 성장하는데 힘입어 거래 총액과 매출액 모두 각 1% 증가하며 전년 동기 수준을 유지했다.

ENT 부문은 대형 콘서트와 뮤지컬 티켓 판매 호조로 거래 총액이 전년 동기 대비 10% 증가했으나, 공연 제작 건수 감소로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은 다소(23%) 감소했다.

쇼핑 부문은 패션과 가전 카테고리 중심의 판매 호조에 힘입어 전년 동기 대비 거래 총액이 15%, 매출액은 13% 증가했으며, 도서 부문은 학습서 시장 위축에도 불구하고 앱 개편 등 사용자 편의성 개선과 판매 채널 확대를 통해 전년 동기 대비 거래 총액과 매출액이 각각 21%, 34% 증가하는 성과를 거뒀다.

인터파크는 상반기는 비수기와 여행 시장 성장 둔화 등의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수익성을 개선하기 위한 노력에 만전을 기했다며 하반기에는 문화비 소득 공제와 근로시간 단축 등의 긍정 요인으로 상반기 대비 양호한 실적을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또 인터파크는 AI 기반의 톡집사 서비스 등 중장기 관점에서 기술력을 높여 고객 편의성을 향상시키기 위한 투자를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언론연락처: 인터파크INT   홍보팀   정지연 대리   02-6004-6715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같은 분야 보도자료 보기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인터파크, 2018년 2분기 실적 발표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