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2018년 K-스마트팜 글로벌 비즈니스 다이얼로그 개최

한국형 스마트팜 해외시장 진출 적극 지원 나서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박철수 원장
세종--(뉴스와이어) 2018년 07월 06일 --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원장 박철수, 이하 농정원)은 7월 5일 서울 더케이 호텔에서 한국형 스마트팜 도입에 관심 있는 아시아 12개국의 기업 관계자와 엠마뉴엘 피뇰 필리핀 농업부 장관 및 라울 에르난데스 주한필리핀대사를 포함한 공무원들 약 70여명을 초청하여 ‘K-스마트팜 글로벌 비즈니스 다이얼로그’를 개최했다.

올해 처음으로 열린 K-스마트팜 글로벌 비즈니스 다이얼로그는 한국형 스마트팜의 기술과 해외진출 사례 등을 외국 기업 관계자와 공무원들에게 소개하여 한국의 스마트팜 관련 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K-스마트팜 글로벌 비즈니스 다이얼로그 참가자들
이날 행사에는 농정원의 방동서 지식융합본부장이 부여 우듬지 농장을 사례로 들며 한국 스마트팜 기술의 우수성을 설명하고 한국 농기계공업협동조합의 이시민 팀장이 한국의 스마트팜 기술의 해외진출 사례들을 소개했다.

또한 KOICA 정우용 이사와 한국농기계공업협동조합 김신길 이사장은 축사를 통해 우리 기업의 높은 경쟁력을 강조하였으며 ODA를 포함하여 정부와 민간과의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하였다.

특히 이 자리에는 신한에어텍, 이지스, 화신농건 등 스마트팜 관련 한국 기업 14개사와 아시아의 기업이 1대1 매칭 되어 비즈니스 상담을 실시했다.

그 결과 아시아 국가의 기업들과 공무원들에게 우리의 스마트팜 기술과 기업 브랜드를 홍보할 수 있었으며 총 6건의 해외 진출 관련 MOU를 맺는 등의 가시적인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엠마뉴엘 필리핀 농업부 장관은 “필리핀의 인구는 계속 증가하는 반면 급격한 기후변화와 공업발전으로 농지가 점점 줄어들고 있다”며 “작은 규모에서 더 많은 식량을 확보하기 위해 한국의 최첨단 온실 시스템과 스마트팜에 관심이 많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는 KOICA의 기업협력사업으로 추진 중인 ‘필리핀 시설팜 구축을 통해 토마토 생산 최적화와 고품질화 지원 사업’을 실시하기 위한 농정원­필리핀 농업부 간 업무협약도 진행했다.

협약에 따라 필리핀 바기오 지역에 3360㎡ 규모의 시설팜을 신규 구축하고 현지 농가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하는 등 지속적인 수익창출 모델로 만들 계획이다.

농정원 박철수 원장은 “이번 행사로 한국의 스마트팜 관련 업체들이 해외 기업, 공무원들과 직접 대면하여 해외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초석을 다졌다”며 “앞으로도 우리 기업이 해외에 진출할 수 있도록 다양한 장을 마련하는 데에 농정원이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개요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약칭 농정원)은 농식품 분야의 인재를 키워내는 교육, 농촌가치 및 우리 농산물의 소비를 촉진하는 홍보, 스마트팜 등 ICT기술을 농업 현장에 반영하는 정보화 사업, 그리고 귀농귀촌과 국제통상·협력 업무를 담당하고 있는 준정부기관이다.
웹사이트: http://www.epis.or.kr
언론연락처: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국제협력실   윤주현 주임   044-861-8883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2018년 K-스마트팜 글로벌 비즈니스 다이얼로그 개최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