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2018년 농업계 학교 취·창업 캠프' 6~11월 진행

"현장 맞춤형 준비된 인재, 농업의 미래를 책임진다"
1차 맞춤형 컨설팅을 마친 대구대학교 재학생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세종--(뉴스와이어) 2018년 07월 03일 --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원장 박철수, 이하 농정원)은 현장 중심의 ‘직업교육 프로그램’에 대한 지원 확대로 농업·농촌 분야에서의 청년 취·창업률 향상에 적극 나서고 있다.

농정원이 지원하는 직업교육 프로그램으로 교육받고 농산업 분야로 취·창업한 청년 비율*은 33%(2017년 기준)를 넘어섰다.

* 농고, 농대 취·창업률 : (2015) 28.4% → (2016) 30.6 → (2017) 33.1

올해에는 참가 학생을 대상으로 역량진단 후, 향상을 위한 1대1 맞춤형 컨설팅을 제공하는 등 학생들의 취·창업 지원을 확대하여 ‘농산업분야 취·창업률 40%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특히 농정원은 농산업 분야 취·창업에 대한 관심을 고취시키고자 현재 ‘2018년 농업계학교 취·창업 캠프’를 실시하고 있다.

이번 캠프는 농업계 학교 재학생들이 진로 탐색이 가능하도록 1대1 컨설팅과 취·창업 관련 실무 교육에 초점을 두고 △1차 맞춤형 컨설팅 △취·창업캠프 △2차 맞춤형 컨설팅 △성과보고 대회로 구성됐다.

이번 캠프에 참가한 전국 농업계학교(농고·농대) 24개교의 재학생 240명은 전문가와 함께 한국 농산업의 미래에 대해 토론하고 각종 활동을 바탕으로 취·창업 아이템을 발굴할 계획이다.

또 학생들은 성과보고대회에서 활동성과를 발표하며 선발된 최종 20개 팀은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 및 농정원 원장상도 수여받게 된다.

농정원 박철수 원장은 “이번 캠프가 농산업분야 취·창업에 대해 농업계학교 재학생들이 관심이 생기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실제 농산업분야에서 취·창업을 할 수 있도록 적극적이며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개요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약칭: 농정원)은 농식품 분야의 인재를 키워내는 교육, 농촌가치 및 우리 농산물의 소비를 촉진하는 홍보, 스마트 팜 등 ICT기술을 농업 현장에 반영하는 정보화 사업, 그리고 귀농귀촌과 국제통상·협력 업무를 담당하고 있는 준정부기관이다.
웹사이트: http://www.epis.or.kr
언론연락처: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성과확산실   윤지영 대리   044-861-8733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2018년 농업계 학교 취·창업 캠프’ 6~11월 진행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