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코퍼레이션, 고흥만 농업지원시설 스마트팜 구축 업무협약 체결

출처: 진코퍼레이션
2018-05-29 15:30
이창희 진코퍼레이션 대표(가운데)와 김칠암 한농원 대표(왼쪽), 바이오미르젠 김한석 대표(오른쪽)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8년 05월 29일 --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전문기업 ㈜진코퍼레이션(대표 이창희)이 농업기술 전문기업 ㈜한농원(대표 김칠암), 농업경영 컨설팅 및 스마트팜 전문기업 ㈜바이오미르젠(대표 김한석)과 고흥만 농업지원시설 스마트팜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16일 진코퍼레이션 본사 대회의실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은 진코퍼레이션 이창희 대표이사, 한농원 김칠암 대표이사, 바이오미르젠 대표이사 등 각사 주요 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세 기업은 이번 MOU를 통해 진코퍼레이션의 사물인터넷(IoT) 기반의 스마트팜 기술력과 바이오미르젠과 한농원의 식물공장, 식물 재배기 개발 및 운영 노하우를 결합하여 시너지를 극대화하고 보다 발전된 스마트팜 모델을 개발하고 운영해 나가기로 했다.

진코퍼레이션은 자사의 사물인터넷 기술과 데이터 통합 분석 기술을 활용한 스마트팜 특화 솔루션과 스마트팜 운영시스템을 제공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한농원과 바이오미르젠은 고흥만 농업지원시설 1지구 150개 동에 구축 중인 식물공장 시설에 진코퍼레이션의 솔루션이 적용된 스마트팜을 구현하고 운영하여 새싹인삼과 새싹땅콩을 수경재배로 속성 생산하고 유통할 예정이다.

고흥만 프로젝트는 활용도가 낮은 유휴 농업지원시설을 이용하여 스마트 식물공장을 만들고 운영하는 사업으로 2017년 고흥군과 13개 민간 투자업체 간의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시작되었으며 한농원, 바이오미르젠, 진코퍼레이션 등이 주축이 되어 진행하고 있다. 현재 기반시설공사가 진행 중이며, 2018년 8월까지 스마트팜 시설을 구축하고 시범 가동하여 9월부터는 본격적인 생산에 나설 예정이다.

진코퍼레이션 이창희 대표이사는 “고흥만 프로젝트는 농업에 사물인터넷과 빅데이터 등 진코퍼레이션의 첨단 기술을 접목하여 저비용 고효율의 스마트팜을 구축하는 특별한 성공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세 기업의 이번 업무협약을 민간 투자와 지자체간의 상생 프로젝트로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진코퍼레이션 개요

진코퍼레이션은 혁신적인 기술력을 기반으로 제조, 물류, 유통, 판매 등 기업활동의 전과정에 이르는 공급망관리(SCM: Supply Chain Management) 솔루션의 개발, 시스템 구축, 운영 및 컨설팅을 주요 사업으로 하는 기술선도형 중소기업이다. 1989년 창립한 이래 일본 및 국내 굴지 기업의 생산, 물류, 유통, 판매 및 각종 관리 관련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의 개발을 주도하여 공장 라인의 자동화를 혁신하였다.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인 RFID, 각종 센서, 비전인식, 로봇 등의 IoT 기술과 생산, 물류, 판매 분야의 소프트웨어를 융합한 스마트 팩토리, 스마트 로지스틱스 시스템을 엔지니어링에서부터 구축 운영까지 수행하고 있으며, 특히 화장품, 제약, 식품 업계의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평가받고 있다. 아모레퍼시픽, LG생활건강, SPC그룹, 롯데면세점, 롯데칠성음료, 대웅제약, 종근당, 매일유업, CJ GLS 등을 국내 고객사로 확보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zin.co.kr/
언론연락처: 진코퍼레이션   콘텐츠사업부   백경민 팀장   02-850-0200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진코퍼레이션, 고흥만 농업지원시설 스마트팜 구축 업무협약 체결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