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열린혁신 대국민공모 발굴 5명 시상

국민 주도 열린혁신으로 농업·농촌 미래를 열다
열린혁신 대국민공모 수상자, 가족들과 농정원 임직원 일동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세종--(뉴스와이어) 2017년 12월 19일 --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원장 박철수, 이하 농정원)이 ‘EPIS 열린혁신 아이디어’ 시상식을 18일 농정원 중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이 시상식은 농정원의 특성과 여건에 맞는 참신한 열린혁신 과제 발굴 및 실행을 통해 공공 부문의 열린혁신을 확산하고, 우리 농업·농촌의 가치 확산과 사회문제 해결,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열렸다.

11월 7일부터 30일까지 대국민을 대상으로 ‘사회 혁신’과 ‘기관 혁신’의 2개 분야로 나누어 공모를 진행하고 사회 혁신 분야에서 4개, 정부 혁신 1개로 총 5개의 수상작을 선정했다.

사회 혁신 분야 내용은 △농정원 설립 목적에 기여하는 신규 사업 또는 기존 사업 개선 방안 △농촌 지역 사회문제 해결 방안 △농촌 일자리 창출 아이디어 등이 포함된다.

정부 혁신 분야는 △대국민 서비스 강화를 위한 서비스 방안 △업무 효율성 제고 방안 등 일하는 방식 △농정원 보유 공공데이터 개방 및 이용 활성화 등이 포함된다.

이번 공모의 평가는 신뢰성 확보를 위해 내·외부 전문가들이 사회 기여도(25점), 창의성(20점), 적합도(15점), 국민 참여도(15점), 실시 가능성(15점), 지속성(10점)을 기준으로 이뤄졌다.

최우수상은 사회 혁신 분야 ‘국유 농지를 활용한 치유 농장’을 제안한 엄진섭 씨가 선정됐다.

‘치유 농장’은 네덜란드에서 우수 사례로 뽑히고 있는 케어팜*을 벤치마킹한 아이디어로 국유재산인 토지, 시설 등을 임대한 농장주가 체험비를 받고 치매 노인, 지적장애, 정신질환 등 치료가 필요한 사람들을 보살펴 주는 농장이다. 농장주는 충분한 대화를 통해 환자가 원하는 일을 하도록 환경을 조성해 주고 자연 친화적인 농촌에서 직접 체험 활동을 하며 몸과 정신에 활력이 돌 수 있도록 지원해 주는 사업이다.

*케어팜(Care Farm, 치유 농장): 자연과 치유를 결합한 형태로 의학적·사회적으로 치료가 필요한 사람들을 케어해 주는 농장

우수상은 지역사회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농촌 일자리 창출 아이디어를 제안한 우나연 씨, 자유학기제와 연계하며 미래 농업인의 육성 방안을 제안한 이성훈 씨가 수상했다.

또한 청년들의 식생활 개선을 위해 제철 농산물 요리법을 제안한 산지협동조합 단체와 농촌에 온 도시인들을 케어해 주는 사업을 제안한 서영빈 씨가 장려상의 영광을 얻었다.

특히 장애인으로서 혜택을 받고 대학생이 된 서영빈 씨는 “귀농·귀촌한 사람들도 자신처럼 도움이 필요한 장애인”이라며 “그들이 잘 적응할 수 있도록 농업·농촌 생활의 가이드 역할을 해 주는 장애인 일자리를 제안했다”고 계기를 밝혔다.

농정원 박철수 원장은 “이번 공모는 농정원이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관으로 한층 발돋움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며 “선정된 열린혁신 과제는 실제 실행될 수 있도록 우선 과제와 중장기 과제로 구분하여 단계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개요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은 한국농림수산정보센터(AFFIS), 농업인재개발원(AHDI), 농촌정보문화센터(CRIC) 3개 기관이 통합하여 2012년 5월 23일 출범했다. 농정원은 농식품 정보·교육·홍보 분야의 융·복합 업무뿐 아니라 통상정책, 국제협력에 관한 정보지원, 농수산물 지식 및 산업재산권 보호 업무를 추진하는 농식품 분야 전문기관이다.
웹사이트: http://www.epis.or.kr
언론연락처: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성과확산실   윤지영 대리   044-861-8733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열린혁신 대국민공모 발굴 5명 시상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