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황창규 회장, 스페이스X 경영진과 파트너십 논의

스페이스X, 10월 말 무궁화5A 위성 발사 예정
황창규 회장, 스페이스X 일런 머스크 회장-그윈 숏웰 사장과 만나 향후 파트너십 가능성 논의
출처: KT (코스피: 030200)
2017-10-15 10:18
KT 황창규 회장, 스페이스X 경영진과 만나 파트너십 가능성에 대해 논의했다.
성남--(뉴스와이어) 2017년 10월 15일 -- KT(회장 황창규)는 12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호손(LA 인근)에 위치한 스페이스X 본사에서 황창규 회장이 스페이스X의 일런 머스크(Elon Musk) 회장, 그윈 숏웰(Gwynne Shotwell) 사장과 회동해 무궁화5A 위성 발사계획 및 향후 파트너십 가능성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KT와 스페이스X는 모두 혁신을 바탕에 두고 있다. 스페이스X는 앞선 로켓 및 우주선을 기획, 제작, 출시하고 있다. 스페이스X는 궁극적으로는 인류가 다른 행성에 살 수 있도록 함을 목표로 우주기술을 혁신하고자 2002년에 설립되었다. KT는 선도적인 GiGA 인프라 도입과 5G 규격을 제정하며 평창올림픽에서 5G 시범서비스를 선보이고 이를 기반으로 세계 최초로 5G 상용 서비스를 준비하는 부분에서 연결된다.

우선 KT 황창규 회장은 스페이스X 측에 차질 없이 무궁화5A호 위성이 10월 말에 발사될 수 있도록 준비해준 것에 대해 감사를 표했다.

기존 무궁화5호 위성을 대체하는 무궁화5A호는 이전 커버리지가 동남아가 전부였다면 한국과 약 7,500km 떨어진 중동지역까지 교신이 가능하다. 동남아를 넘어 중동을 포함한 아시아 전역을 커버할 수 있는 만큼 활용도가 훨씬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KT 황창규 회장은 “혁신의 아이콘으로 불리는 일런 머스크 회장과의 만남에서 5G에 기반한 자율주행, 에너지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며, “이번 만남이 KT의 글로벌 경쟁력을 한층 높이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스페이스X 그윈 숏웰 사장은 "스페이스X는 무궁화5A 위성 발사를 위해 협력한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이 위성을 성공적으로 궤도에 올리기 위해 함께 협력해 나갈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www.kt.com
언론연락처: KT   홍보실 언론홍보팀   02-730-631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같은 분야 보도자료 보기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KT 황창규 회장, 스페이스X 경영진과 파트너십 논의
산업별 보도자료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