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코레일, 디지털 기반 혁신적 서비스 위해 손잡아

출처: 신한카드
2017-09-26 08:33
서울--(뉴스와이어) 2017년 09월 26일 -- 신한카드와 코레일이 디지털 기반의 혁신적 서비스 제공을 위한 전략적 제휴협약식을 맺고 그 첫번째로 신한FAN(판)을 활용한 모바일 교통카드 서비스를 시작한다.

신한카드(사장 임영진)와 한국철도공사(사장 직무대행 유재영)는 26일 오전 서울 신한카드 본사에서 신한카드 임영진 사장과 한국철도공사 유재영 사장 직무대행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전략적 제휴협약식을 가졌다.

양사는 코레일과 신한카드의 결제 인프라를 결합한 모바일 교통카드 서비스 제공을 비롯, 상호 빅데이터를 연계한 고객 맞춤형 마케팅을 공동 추진하기로 했다. 또, 여행 문화에 디지털 신기술을 접목시키기 위해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먼저 양사는 신한FAN으로 전국 지하철, 버스 등 대중교통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FAN교통카드’ 서비스를 시작한다. FAN교통카드는 코레일이 운영하는 ‘모바일 교통카드 레일플러스’(이하 모바일 레일플러스카드)를 신한FAN에 탑재한 것이다.

신한카드의 FAN교통카드는 별도의 앱을 설치하거나, 추가 정보를 기입할 필요 없이 신한FAN에서 모바일 레일플러스카드에 연결할 신용카드를 선택하고 서비스 이용 동의만 하면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카드를 쓸 때에는 스마트폰에서 NFC 기능을 활성화한 후 LCD 화면이 켜진 상태에서 단말기에 갖다 대기만 하면 된다.

FAN교통카드는 전국 지하철, 버스 등 대중교통 이용은 물론, KTX 승차권 구입, 전국 철도역 내 다양한 매장과 스토리웨이 편의점, 전국 이마트24(구 위드미) 편의점 등에서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코레일 모바일 레일플러스와 동일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때문에 KTX 승차권 구입 시 마일리지 최대 11% 적립, 코레일 멤버십 라운지 이용 서비스 등을 이용할 수 있어 기차를 자주 이용하는 사람들에게 유용하다.

한편 신한카드는 FAN교통카드 서비스 개시에 맞춰 경품 이벤트를 10월 말까지 진행한다.

이 기간 동안 FAN교통카드를 이용한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1등(1명)에게 LG V30 스마트폰, 2등(3명)에게 VR 기기, 3등(10명)에게 블루투스 스피커, 4등(200명)에게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기프티콘을 증정한다.

또 이벤트 기간 중 FAN교통카드를 신청한 선착순 1만 명에게 FAN교통카드 이용금액의 10%를 최대 3천원까지 캐시백해준다.
언론연락처: 신한카드   기획홍보팀   02-6950-8468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같은 분야 보도자료 보기
산업별 보도자료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