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무법인 지평-메타커뮤니케이션즈, 리스크 매니지먼트 원스톱 컨설팅 업무협약 체결

위기관리 위한 법률 및 PR 컨설팅 한번에 제공
출처: 메타커뮤니케이션즈
2017-09-12 11:12
12일 법무법인 지평 사무실에서 법무법인 지평 김지형 대표변호사(좌측)와 메타커뮤니케이션즈 한재방 대표가 리스크 매니지먼트 원스톱 컨설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7년 09월 12일 -- 법무법인 지평(대표변호사 김지형)과 종합PR회사 ㈜메타커뮤니케이션즈(대표 한재방)는 12일 법무법인 지평 사무실에서 ‘리스크 매니지먼트 원스톱 컨설팅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고객들을 대상으로 준법경영 및 부정이슈 관련 법률 및 PR 서비스를 공동으로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각 사가 가진 전문영역에서의 역량을 토대로 <평판 관련 포괄적 자문 및 분쟁 대응>에서부터 <효과적인 미디어 대응 전략 수립>, <블랙컨슈머에 대한 민형사 소송 대리>, <온라인 및 SNS상의 악의적인 이슈 대응> 등에 이르기까지 체계적이고 수준 높은 리스크 매니지먼트 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예정이다.

법무법인 지평은 2000년 설립된 국내의 대표적인 로펌으로 현재 180여명의 변호사, 외국변호사, 회계사 등이 활동하고 있다. 특히 지평은 기업들의 경영환경 변화에 따라 공정거래, 기업지배구조, 형사, 조세, 노동, 환경, 소비자, 언론, 입법지원 등 전문팀이 모인 ‘준법경영 지원 센터’를 설치, 운영하고 있다.

메타커뮤니케이션즈는 1999년 설립된 종합 PR회사로 지난 20여년 동안 개인과 기업, 공공기관 등을 대상으로 전통적인 퍼블리시티 서비스는 물론, 광고, PR이벤트, 온라인PR, PI 등 다양한 영역의 커뮤니케이션 업무를 수행해 왔다. 특히 기업 및 오너의 명성이나 평판에 영향을 미치는 위기관리 분야에서 전문성을 갖추고 있다.

법무법인 지평 김지형 대표변호사는 “전통적인 언론 매체뿐만 아니라 인터넷과 SNS에서의 도전적인 기업환경에서 기업이나 공인들의 평판관리는 이제 매출관리 이상의 중요성을 가진다”며 “지평의 법률전문성과 메타커뮤니케이션즈의 미디어 전문성을 결합하여 고객들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메타커뮤니케이션즈 한재방 대표는 “최근 미디어 환경이 급변함에 따라 사실과는 무관하게 개인이나 기업들이 대내외적 이미지에 치명적 손상을 받는 일이 빈번하게 일어나고 있다”며 “이번 법무법인 지평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고객들의 갑작스러운 위기상황에 효과적으로 대처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언론연락처: 메타커뮤니케이션즈   PR1본부   이창원 본부장   02-555-6365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같은 분야 보도자료 보기
산업별 보도자료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