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철강협회, SteelKorea 2017 개최

출처: 한국철강협회
2017-08-31 12:00
한국철강협회가 SteelKorea 2017을 개최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7년 08월 31일 -- 한국철강협회가 31일 포스코센터 4층 아트홀 및 17층에서 권오준 철강협회 회장 등 철강 및 철강수요업계, 학계 관계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SteelKorea 2017 행사를 개최했다.

한국철강협회는 31일 오전 9시30분 포스코센터 서관 4층 아트홀 및 17층에서 권오준 철강협회 회장 등 철강 및 수요업계, 학계 관계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Steel Korea 2017 행사를 개최했다.

SteelKorea 2017은 올해 세 번째로 개최하는 행사로 끊임없이 변화하는 경영환경 속에서 산·학·연 전문가들과 정부 관계자와 함께 한국철강산업이 처한 불확실한 환경과 도전과제에 대한 인식을 공유하고 새로운 가치 창출과 미래비전 모색을 위해 개최되었다.

금번 행사에서 권오준 한국철강협회 회장은 개회사를 통해 “세계 철강산업은 글로벌 공급과잉이라는 구조적 문제와 新보호무역주의 확대, 제조업의 패러다임 시프트에 따른 철강 수요구조 변화 및 대체재의 급부상 등 경영환경이 갈수록 어려워지는 상황에 직면해 있다”고 말했다.

권오준 회장은 이어 “우리 철강산업도 끊임없는 기술혁신은 물론, 제품의 기획에서 판매까지 전 과정의 효율을 극대화 하는 스마트팩토리의 조속한 구축 및 산업간 연계를 통해 대내외 과제를 해결해야 한다”며 “나아가 산업간 융합, 제조업의 서비스화라는 패러다임 변화에 적극 대처하여 산업의 리더로서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해 나가야 할 것이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는 Danieli, A. Nardone 부사장이 ‘Intelligent Mill of Future’에 대해 기조연설 후, 서울대 안덕근 교수가 ‘글로벌 철강 통상환경 변화와 시사점’, 미국철강협회 T. Gibson CEO의 ‘Outlook and Update on North America’, 중국강철공업협회 Li Xinchuang 부회장의 ‘Practice of Excess Capacity Elimination of China and Steel Trade between China and Korea’에 대한 주제발표가 있었다.

이어 고려대 법학대학원 박노형 교수가 좌장을 맡은 가운데 ‘격변기의 글로벌 철강 산업 활로’에 대한 토론이 진행되었다.

이후 Ⅱ, Ⅲ, Ⅳ세션에서는 ‘4차 산업혁명 시대, 철강 산업의 선택은’, ‘내진의 중요성과 건설/철강의 스마트한 대응’, ‘철강표준 강화와 글로벌 플랫폼 선점’에 대해 각각 발표 및 토론이 진행되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한국철강협회 권오준 회장을 비롯하여 현대제철 우유철 부회장, 세아제강 이순형 회장, 동부제철 김창수 사장, TCC동양 손봉락 회장, 고려제강 이태준 사장, 철강협회 송재빈 상근부회장 등이 참석했다.
웹사이트: http://www.kosa.or.kr
언론연락처: 한국철강협회   정책기획실   이민우계장   02-559-3533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같은 분야 보도자료 보기
산업별 보도자료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