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ON 중기제품 수출상담회 및 판촉전 개최

출처: 중소벤처기업부
2017-08-13 13:11
대전--(뉴스와이어) 2017년 08월 13일 -- 한국의 대표 한류 문화행사 KCON*과 이와 연계한 중기제품 판촉전 및 수출상담회가 17~20일(현지시간) 나흘 간 LA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 ‘한류의 모든 것’을 주제로 컨벤션과 콘서트를 결합하여 CJ E&M에서 주관하는 글로벌 한류 페스티벌로 ‘12년 캘리포니아 얼바인(Irvine)에서 최초 개최

중소벤처기업부(차관 최수규)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사무총장 김형호) 및 코트라(사장 김재홍)는 CJ E&M의 한류문화 페스피벌 KCON을 활용하여 한류마케팅 연계효과가 높은 중기제품의 미주시장 진출을 위한 상담회 및 판촉전을 진행한다.

뷰티, 패션, 생활용품 등 소비재 중심의 50개 중소기업이 100여개의 미국 현지 벤더 및 바이어와의 1:1 비즈니스 상담(B2B)과, KCON 관람객을 대상으로 한 브랜드 홍보 및 판매 행사(B2C)에 참여한다.

* 참여기업 업종현황(50개사) : 뷰티(30), 패션(11), 아이디어 생활용품(9)

특히 이번에는 관람객의 호응도를 높이고 중기제품의 홍보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체험 행사를 강화하고 온라인 마케팅 동시 진행을 계획하였다.

KCON, MAMA 등 한류행사 연계 수출지원은 ‘14년에 도입하여 그간 총 13회 개최를 통해 509개 중소기업이 참여하였고 현장 판매와 바이어 등과의 수출상담을 통해 행사현장 및 행사 참여 당해년에만 약 124억 원*의 수출 성과를 만들었다.

* 수출액이 다소 소액으로 보일 수 있으나 행사 참여기업이 저가의 소비재 업종으로 구성되어 있음을 고려할 필요

이외에도 이 행사는 소규모 소비재 중소기업이 대기업 브랜드의 힘을 활용하여 자사의 제품을 현지 소비자에게 알리고 현지시장을 직접 경험할 수 있는 주요 수단이 되어 왔다.

중기부 해외진출지원담당관 신성식 과장은 “2014년부터 진행해 온 한류 문화행사 연계 중기제품 판촉전 및 수출상담회가 해를 거듭하면서 대·중소기업 동반 해외진출의 모범 모델로 자리를 잡았다”며 “그러나 한류 행사를 통해 해외시장에 진출한 중소기업이 실질적 수출성과를 꾸준히 발생시킬 수 있도록 지속적인 사후관리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밝혔다.
언론연락처: 중소벤처기업부   해외진출지원담당관   기정희 사무관   042-481-4473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산업별 보도자료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