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상선 2분기 매출 1조2419억원… 처리물동량 전년 동기대비 45.5% 증가

출처: 현대상선 (코스피: 011200)
2017-08-11 15:27
서울--(뉴스와이어) 2017년 08월 11일 -- 현대상선이 2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 실적개선

2Q 매출 1조2419억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22.1%, 2251억원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1281억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1262억원 개선됐다.

(*참고: U$기준 매출은 전년 동기대비 26.4% 증가/ 환율하락 영향으로 원화표시 상승폭 축소)

2Q 연료유 단가가 전년 동기대비 62.2% 상승했음에도 불구하고, 컨테이너부문의 손익 측면에서는 비용절감 등의 노력으로 전년 동기 ­2200억원에서 ­962억원으로 1238억원 크게 개선됐다.

2Q 처리물동량은 986022TEU로 전년 동기대비 45.5% 증가했으며 특히 미주 수송량은 34.5%, 아주 수송량은 94.5% 대폭 증가했다.

◇ 운임 회복세 둔화로 영업손실 지속

전년 동기대비, 매출이나 영업손실, 물동량, 소석률 등 전반적으로 상당부분이 대폭 개선되고 증가됐으나, 2분기 미주향 SCFI 운임지수가 1분기 대비 약 25% 정도 하락해 큰 폭의 손익 개선에도 불구하고 흑자전환은 이루지 못했다.

지난 4월 2M+H 얼라이언스 재편 항로조정에 따른 선박재배치 등으로 상당부분 비용 지출이 있었으나, 3분기부터는 얼라이언스 항로 조정 완료에 따른 이익이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 긍정적 기대효과

3분기 최성수기 진입에 따라 컨테이너 운임수준은 지난 1~2분기 보다 개선된 상황이며, 최근 미주노선의 물량강세로 운임은 더욱 인상될 전망이다.

실제 미주노선의 경우 최성수기 시즌을 맞아 중국, 동남아 등의 시장이 강세를 보이고 있으며 해상운임도 7월말 대비 큰 폭으로 인상될 것이다.

현대상선의 경우 7월 말 이후 아시아 발(發)~미주노선 예상 선적율이 100%를 상회하고 있으며 필요 시 추가 선박 배치도 검토 중이다.

또한 컨테이너 서비스 품질을 나타내는 선박 운항 정시성 부문에서 상위 18개 글로벌 선사들 중 세계 4위를 기록하는 등 서비스 경쟁력을 지속적으로 향상시키고 있다.

현대상선은 화주 신뢰회복과 운영효율화 및 지속적인 비용절감을 통해 3분기 실적은 지금보다 상당부분 개선될 전망이라며 성장과 내실을 동시에 다지고 국적 대표 컨테이너선사로서 국내 해운·항만·물류 산업 재건에 기여하는 대표 해운기업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밝혔다.
웹사이트: http://www.hmm21.com
언론연락처: 현대그룹   홍보실   우병선과장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같은 분야 보도자료 보기
산업별 보도자료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