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서울유스호스텔 대학생 해외봉사단, 캄보디아 씨엠립 따니마을에서 봉사활동 실시

환경개선 활동으로 빈민지역 주민에게 안전하고 편리한 환경 제공
출처: 하이서울유스호스텔
2017-08-09 14:35
하이서울유스호스텔 대학생 해외봉사단
서울--(뉴스와이어) 2017년 08월 09일 -- 서울시립하이서울유스호스텔(본부장 오선희)은 대학생 해외봉사단 글로벌유스볼런티어 6기(고운나래) 단원 16명(대학생 3명, 인솔지도자 3명)이 여름 방학을 맞이하여 7박 8일 간 캄보디아 씨엠립의 빈민지역인 따니마을에 파견되어 봉사활동을 마치고 귀국했다고 9일 밝혔다.

글로벌유스볼런티어 대학생 해외봉사단은 7박 8일 동안 파견 지역 주민들의 환경개선을 위해 페인트칠 및 벽화그리기 등 노력봉사를 실시하였으며, 청소년들에게는 위생교육(양치교육, 손씻기 교육), 체험활동(만들기 체험, 음악 및 체육활동) 등을 진행했다.

또한 봉사활동 마지막 일정 중 현지 아이들을 대상으로 후원물품 전달식을 가져 단원들이 직접 후원 받아 온 물품(학용품, 의류 등)을 전달하였으며 공연활동을 통해 현지 주민들에게 즐거운 시간을 제공하는 것을 끝으로 따니마을에서의 봉사활동을 마무리 했다.

특히 파견지역의 열악한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주요 장소에 전기배선 공사를 실시하여 차후 전기가 공급 될 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으며, 원활한 용수공급을 위해 공동 우물의 수중펌프를 지원했다.

아울러 주요 이동로에 시멘트 보수 작업을 실시하여 주민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했다.

귀국 후 평가회의를 통해 단원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였으며 최종 평가회를 마지막으로 대학생 해외봉사단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치게 됐다.

글로벌유스볼런티어 6기 단원 최종주 학생은 “빈민지역으로의 봉사활동이라 많이 가르쳐 주고 오고 싶다는 생각으로 출발하였지만, 봉사활동을 마치고나서 오히려 내 자신이 현지 아이들에게 많이 배워 온 것 같아 보람과 감동을 받았다. 앞으로도 더 많은 사람들이 세계의 빈민지역의 아동들에게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서울시립하이서울유스호스텔이 대학생들에게 봉사를 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주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하이서울유스호스텔 개요

하이서울유스호스텔은 편안한 휴식과 청소년 활동을 위한 최고의 시설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스탠다드룸(1·2·3·4인실), 유스룸(6·10인실), 온돌룸(4·6·8인실), 콘도룸(4·6인실) 등 다양한 객실 타입이 준비되어 있으며 대강당, 대·중·소회의실이 마련되어 있어 기업의 연수나 교육에도 많이 활용되고 있다. 숙박 및 대관 서비스뿐만 아니라 다양한 여행지원 및 청소년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외국인 관광객들을 위한 서울여행 무료가이드 봉사Pool을 갖추고 있어 상시로 일일투어가이드를 제공한다. 현재까지 31개국의 외국인 관광객들이 한국의 젊은이들을 만나 서울 구석구석을 다니며 우리 로컬 문화를 체험하고 있으며 한복 대여 및 청소년 서포터즈, 글로벌 청소년교류, 호텔리어 직업체험활동, 소외계층을 위한 사회공헌사업 등 다양한 청소년 활동이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다.
언론연락처: 하이서울유스호스텔   기획사업팀   김학경팀장   02-2677-1813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같은 분야 보도자료 보기
산업별 보도자료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