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18 16:22

환경부, 용산기지 내부 지하수 1차 조사결과 공개

세종--(뉴스와이어) 2017년 04월 18일 -- 환경부(장관 조경규)가 ‘용산기지 내부 1차 조사결과 정보공개 거부처분 취소 소송’에 대한 대법원의 최종판결을 송달(‘17.4.13)받음에 따라 소송의 대상이 된 해당정보를 4월 18일 오후 청구인에 제공하였다고 밝혔다.

◇조사경위

녹사평역 유류유출사고 이후 기지 외곽에서 유류오염이 계속 발견되어 지하수 정화를 진행하던 서울시에 의하여 미군기지 내부 조사의 필요성이 제기되었다.

이에 환경부는 서울시, 주한미군이 함께 SOFA 환경분과위 실무협의체를 구성하여 논의하였으며 그 결과 2014년 11월에는 용산기지 내·외부 지하수 조사를 실시하기로 합의하기에 이르렀다.

위 합의에 따라 2015년 5월 26일~29일 첫 조사 후 2016년 1-2월과 2016년 8월 두 차례에 걸친 추가 조사가 이루어졌으며 현재는 용산기지 내부조사에 대한 최종 결과보고서를 마련하기 위하여 SOFA 환경분과위 실무급 한-미 간 협의가 진행 중이다.

◇향후계획

환경부는 향후 2, 3차 조사를 포함한 전체 조사에 대해 미 측과 합의된 최종 결과보고서가 마련되면 이를 토대로 향후 조치방안 및 공개 등을 미 측과 공식 논의할 계획이다.
출처: 환경부

웹사이트: http://www.me.go.kr
언론연락처
환경부 토양지하수과 박성휘 주무관 044-201-7191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  문의: 02-737-3600
PC 버전
메뉴
산업별 보도자료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