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18 11:30

주택연금 분기별 가입자 역대 최고

서울--(뉴스와이어) 2017년 04월 18일 -- 주택연금의 올 1분기 가입자가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 주택연금이란 만 60세 이상의 어르신께서 소유한 주택을 담보로 맡기고 평생 혹은 일정한 기간 동안 매월 연금방식으로 노후생활자금을 지급받는 국가가 보증하는 역모기지론을 말한다.

주택금융공사(HF, 사장 김재천)는 올해 1분기 중 주택연금에 3927명이 가입해 지난 해 같은 기간(2384명) 보다 64.7% 증가했다고 18일 밝혔다. 주택연금이 출시된 지난 2007년 7월 이후 분기별 가입자 최대치를 기록한 것이다.

가입당시 기준으로 100세 이상인 주택연금 가입자가 최초로 나왔다. 상품 출시 이후 최고령인 107세 어르신이 지난 3월 주택연금에 가입해 매월 168만원을 받게 됐다. 지금까지 가입당시 최고령자는 99세였다. 현재 주택연금을 받는 수령자 가운데 100세 이상 고령자는 총 17명*이며 이 중 최고령 어르신은 111세인 것으로 나타났다.

* 본인 또는 배우자가 100세 이상인 분(본인 100세 이상 : 8건, 배우자 100세 이상 : 9건) 가입자 평균 연령 71.7세, 평균 월지급금 98만 5,000원

3월 말 현재 주택연금 가입자의 평균 연령은 71.7세였으며 평균 주택가격은 2억8500만원 평균 월지급금은 98만5000원이었다.

가입시점 기준으로 주택연금 가입자의 연령분포는 △65세 미만 16.9% △65세 이상 ~ 70세 미만 21.5% △70세 이상 ~ 75세 미만 26.3% △75세 이상 ~ 80세 미만 21.0% △80세 이상 ~ 99세 미만은 14.3%로 나타났다.

월지급금 수령액 비중은 50만 ~ 100만원 미만이 43.5%로 가장 높았으며 다음은 △100만 ~ 150만원 미만(21.1%) △50만원 미만(19.2%) △150만 ~ 200만원 미만(9.0%) △200만원 이상(7.2%) 등의 순이었다.

주택가격별 공급 비중은 1억 ~ 3억원 미만이 56.3%로 가장 컸으며 △3억 ~ 6억원 이하(31.9%) △1억원 미만(6.2%) △6억원 초과(5.6%) 등이었다.

공사는 출시 10년을 맞는 주택연금이 고령층의 안정적인 노후생활을 돕는 수단으로 정착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고령층이 주택연금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출처: 한국주택금융공사

웹사이트: http://www.khfc.co.kr
언론연락처
한국주택금융공사 주택연금부 팀장 신월선 051-663-8462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  문의: 02-737-3600
PC 버전
메뉴
산업별 보도자료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