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피에프, 베트남 거점으로 동남아 시장 진출 시동

베트남 하이즈엉성 성장(인민위원장) 케이피에프 국내 본사 방문
베트남 SOC 사업 및 플랜트 산업에 케이피에프 참여 적극 지원키로
해외법인의 수익성 개선, 케이피에프 호실적 견인
출처: 케이피에프 (코스피: 024880)
2016-11-29 10:32
성남--(뉴스와이어) 2016년 11월 29일 -- 파스너 및 자동차부품 전문 케이피에프(024880, 대표이사 도성득)가 베트남 법인의 실적 개선에 힘입어 현지 시장 공략 및 동남아 시장 진출을 본격화한다.

케이피에프(KPF)는 2010년 베트남 법인을 설립해 전략적인 투자와 영업을 바탕으로 지난해 현지 매출액 407억원을 달성하고 손익분기점(BEP) 돌파에 성공했다. 올해 3분기 누계기준으로 매출액 341억원, 영업이익 27억원을 기록하며 베트남 법인의 실적이 높은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베트남 북부 하이즈엉성(省)의 성장(省長, 인민위원장)을 비롯해 2명의 공단관리 부위원장(투자국장) 등 주요 인사 6명이 한국 내 케이피에프 본사를 방문하기도 했다.

방문단은 향후 베트남의 SOC(Social Overhead Capital, 사회간접자본) 사업 및 플랜트 산업에 케이피에프가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는 데 협의했다. 케이피에프는 반세기 동안 축적된 파스너 분야의 기술력을 바탕으로 베트남 산업 발전에 적극 동참하기로 약속했다.

도성득 케이피에프 대표는 “베트남 등 해외법인의 수익성 개선이 케이피에프의 호실적을 견인하면서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자리매김함에 따라 올해 전체 실적 호전에 대한 기대감도 높이고 있다”며 “베트남 시장을 넘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 주변 동남아시아 국가들의 SOC 및 플랜트 시장 진출도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케이피에프는 건설, 산업기계, 플랜트, 중장비 등에 쓰이는 산업용 파스너(fastener, 볼트, 너트, 와샤 등) 및 베어링, 기어류 등 자동차용 부품을 개발·생산하는 기업이다.
언론연락처: 케이피에프 홍보대행   서울IR네트워크   박정민 과장   02-783-0629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케이피에프, 베트남 거점으로 동남아 시장 진출 시동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