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케미칼 청주공장, 고형제 생산설비 증설

출처: SK케미칼 (코스피: 006120)
2011-03-23 16:40
서울--(뉴스와이어) 2011년 03월 23일 -- SK케미칼(대표이사 金昌根 부회장)은 청주공장의 고형제 라인의 생산설비 증설을 위한 기공식을 가졌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청주공장 증설은 총 2차(1차 2011년3월~2012년6월/ 2차 2012년10월~2013년12월)에 걸쳐 진행되며 전체 투자금액은 500억원 규모이다.

SK케미칼은 청주, 안산(이상 고형제 및 패취제) 및 오산(백신, 혈액제)에서 의약품을 생산하였으나 최근 매출증가에 따른 생산능력의 부족과 해외기관 audit 증가 및 R&D확대에 따른 임상용의약품 생산확대로 인해 상업생산일이 감소하는 등의 문제해결을 위해 이번 증설을 결정하게 되었다.

이번 증설로 SK케미칼은 연간 10여회 이상 진행되는 해외기관 audit의 기준에 부합하는 생산기준의 필요성에 따라 CGMP 및 EU GMP기준을 모두 만족시키는 [글로벌 GMP] 기준의 설비를 확보할 계획이며 안산공장과의 성공적인 통합을 통해 생산 및 관리의 효율증대도 기대하고 있다.

SK케미칼 라이프사이언스 이인석 대표는 “이번 1차 증설이 완료되면 고형제 생산량은 현재의 3배 수준인 연간 20억정 규모로 확대되며 트라스트 등 패취제 생산라인은 2차 증설에 포함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증설이 완료되면 SK케미칼 청주공장은 발기부전치료신약 엠빅스, 세계 최초 관절염패취 트라스트, 혈액순환개선제 기넥신, 천연물신약1호 조인스, 고혈압 치료제 코스카 등 백신/혈액제를 제외한 주요 브랜드를 공급하는 중심생산기지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SK케미칼은 국내 유일의 3종의 신약을 개발한 R&D역량과 경험에 더해, 생산에서도 [글로벌GMP] 기준의 역량을 보유함으로써 국내 생명과학의 수준을 높이는 데 앞장설 계획이다.
언론연락처: SK케미칼 홍보팀   김성만 과장   02-2008-2868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같은 분야 보도자료 보기
  • 이 보도자료를 공유하세요
  • SK케미칼 청주공장, 고형제 생산설비 증설
주제별 보도자료
지역별 보도자료
더 알아보기